전종목시세
4 오늘 0
4 [알립니다] 제2회 서경INVEST포럼 ‘소부장 경쟁력, M&A에서 찾는다’ 2019.11.06
[알립니다] 제2회 서경INVEST포럼 ‘소부장 경쟁력, M&A에서 찾는다’

제2회 서경INVEST포럼 ‘소부장 경쟁력, M&A에서 찾는다’

한·일 무역갈등 이후 소재·부품·장비(소부장) 산업이 주목받고 있습니다.

우리 제조업의 체질 개선을 위한 적극적인 투자가 필요한 상황입니다.

정부와 민간 제조업체들도 그동안 관련 산업 육성을 위해 노력해왔지만 연구개발(R&D) 확대 정도로는 숨 가쁜 속도를 따라잡기 어렵습니다. 공격적인 인수합병(M&A)과 지원이 필요한 이유입니다.

서울경제신문은 금융당국과 사모펀드(PEF), 연기금, 투자은행(IB), 대기업 투자 담당자 등 전문가를 모시고 ‘소부장 경쟁력, M&A에서 찾는다’라는 주제로 ‘제2회 서경 INVEST포럼’을 개최합니다.

선욱 금융위원회 산업금융과장이 ‘소부장 펀드 조성방안’을 내용으로 기조강연을 맡고 임석정 SJL파트너스 회장과 윤창규 삼정회계법인 전무가 M&A 실행 및 딜소싱전략을 주제로 각각 연단에 섭니다.

많은 성원과 참여를 부탁합니다.

◇주제= ‘소부장 경쟁력, M&A에서 찾는다’

◇일시=2019년 11월19일(화) 오전9시30분~12시

◇장소=서울 장충동 신라호텔 영빈관 루비홀

◇참가비=50만원(1인 기준-부가세별도 /오찬 등 포함)

※결제 방법(선택)

- 신청 페이지에서 카드결제 가능(세금계산서 발급 불가)

- 신청 페이지에서 계좌입금(전자 세금계산서 발급)

- 관련 문의는 서울경제신문 마케팅기획부(02-724-8767)으로 주시면 됩니다.

◇문의=서울경제신문 마케팅기획부 (02)724-8767

◇주최 : 서울경제 시그널

포럼참가 신청하기


3 [알립니다] 시그널 개인정보취급방침 변경 공지 2019.10.22
[알립니다] 시그널 개인정보취급방침 변경 공지

시그널의 개인정보취급방침이 아래와 같이 수정/삭제됨을 고지합니다.

하기의 항목은 2019년 11월 1일부터 변경/적용되오니, 시그널 서비스 이용에 참조해 주시기 바랍니다.

개정 된 '개인정보취급방침'에 동의하지 않으실 경우, 회원탈퇴를 통해서 이용계약을 해지할 수 있습니다.



[기존]

6. 이용자 및 법정대리인의 권리와 그 행사방법

(1) 이용자는 언제든지 등록되어 있는 자신의 개인정보를 조회하거나 수정할 수 있으며, 가입 해지를 요청할 수도 있습니다.

(2) 이용자의 개인정보 조회, 수정을 위해서는 '개인정보변경'(혹은 '회원정보수정' 등)을, 가입해지(동의철회)를 위해서는 '회원탈퇴'를 클릭해 본인 확인 절차를 거치신 후 직업 열람, 정정, 또는 탈퇴가 가능합니다.

(3) 혹은 개인정보관리책임자에게 서면, 전화 또는 이메일로 연락하시면 본인 확인 후 지체 없이 조치하겠습니다.

(4) 이용자가 개인정보의 오류에 대한 정정을 요청하신 경우에는 정정을 완료하기 전까지 당해 개인정보를 이용 또는 제공하지 않습니다. 또한 잘못된 개인정보를 제3자에게 지체 없이 통지하여 정정이 이루어지도록 하겠습니다.

(5) '회사'는 이용자에 의해 해지 또는 삭제된 개인정보는 "3. 개인정보의 보유 및 이용기간"에 명시된 바에 따라 처리하고, 그 외의 용도로 열람 또는 이용할 수 없도록 처리하고 있습니다.


[변경]

6. 이용자와 법정대리인의 권리ㆍ의무 및 행사방법

(1) 이용자는 '회사'에 대해 언제든지 개인정보 열람, 오류 등이 있을 경우 정정, 삭제, 처리정지 요구 등의 권리를 행사할 수 있습니다.

(2) 이용자는 '회사'에 대해 제(1)항의 권리 행사를 서면, 전화, 전자우편, 모사전송(FAX) 등을 통해 할 수 있으며, '회사'는 이에 대해 지체없이 조치하겠습니다. 혹은 개인정보 조회, 수정을 위해서는 '개인정보변경'(혹은 '회원정보수정' 등)을, 가입해지(동의철회)를 위해서는 '회원탈퇴'를 클릭해 본인 확인 절차를 거치신 후 직접 열람, 정정, 또는 탈퇴가 가능합니다.

(3) 이용자는 제(1)항의 권리 행사를 이용자의 법정대리인이나 위임을 받은 자 등 대리인을 통하여 하실 수 있습니다. 이 경우 "개인정보 보호법 시행규칙 별지 제11호 서식"에 따른 위임장을 제출해야 합니다.

(4) '회사'는 이용자 권리에 따른 열람의 요구, 정정·삭제의 요구, 처리정지의 요구시 열람 등 요구를 한 자가 본인이거나 정당한 대리인인지를 확인합니다.

(5) 이용자가 개인정보의 오류 등에 대한 정정을 요구한 경우에 '회사'는 정정 또는 삭제를 완료할 때까지 당해 개인정보를 이용하거나 제공하지 않습니다. 또한 잘못된 개인정보를 제3자에게 지체 없이 통지하여 정정이 이루어지도록 하겠습니다.

(6) '회사'는 이용자에 의해 해지 또는 삭제된 개인정보를 "3. 개인정보의 보유 및 이용기간"에 명시된 바에 따라 처리하고, 그 외의 용도로 열람 또는 이용할 수 없도록 조치하겠습니다.

(7) 이용자의 개인정보 열람 및 처리정지 요구시 "개인정보 보호법 제35조 제5항, 제37조 제2항"에 의하여 이용자의 권리가 제한 될 수 있습니다.

(8) 이용자의 개인정보의 정정 및 삭제 요구시 다른 법령에서 그 개인정보가 수집 대상으로 명시되어 있는 경우에는 그 삭제를 요구할 수 없습니다.

(9) 이용자는 "개인정보 보호법" 등 관계법령을 위반하여 '회사'가 처리하고 있는 이용자 본인이나 타인의 개인정보 및 사생활을 침해해서는 안됩니다.


[기존]

10. 고지의 의무

현행 개인정보취급방침에 내용 추가, 삭제 및 수정이 있을 시에는 개정 최소 7일 전부터 홈페이지의 '공지사항'을 통해 고지할 것입니다. 다만, 개인정보의 수집 및 활용, 제3자 제공 등과 같이 이용자 권리의 중요한 변경이 있을 경우에는 최소 30일 전에 고지합니다.


- 공고일자 : 2018년 7월 16일

- 시행일자 : 2018년 8월 16일

- 수정일자 : 2018년 10월 1일


[변경]

10. 고지의 의무

현행 개인정보취급방침에 내용 추가, 삭제 및 수정이 있을 시에는 개정 최소 7일 전부터 홈페이지의 '공지사항'을 통해 고지할 것입니다. 다만, 개인정보의 수집 및 활용, 제3자 제공 등과 같이 이용자 권리의 중요한 변경이 있을 경우에는 최소 30일 전에 고지합니다.


- 공고일자 : 2019년 10월 22일

- 시행일자 : 2019년 11월 1일

- 수정일자 : 2019년 11월 1일




감사합니다.



2 [알립니다] 시그널 개인정보취급방침 변경 공지 2018.09.18
[알립니다] 시그널 개인정보취급방침 변경 공지

시그널의 개인정보취급방침이 아래와 같이 수정/삭제됨을 고지합니다.


하기의 항목은 2018년 10월 1일부터 변경/적용되오니, 시그널 서비스 이용에 참조해 주시기 바랍니다.


1. 법인명 변경


(기존) (주)서울경제신문


(변경) (주)서울경제시그널


2. 패밀리사이트 추가


(기존) 서울경제, 서울경제TV SEN, HMG


(변경) 서울경제시그널, 서울경제, 서울경제TV SEN, HMG


3. 개인정보 취급 위탁 관련 조항 삭제


(기존) 6조 개인정보의 취급 위탁


(변경) 삭제


4. 개인정보 관리책임자 변경


(기존) 서울경제 디지털미디어센터 손동영 실장


(변경) 서울경제시그널 김정곤 팀장


5. 개인정보 관리담당자 변경


(기존) 서울경제 디지털미디어센터 미디어기획부 신한수 부장


(변경) 서울경제시그널 김의경 사원


1 [알립니다] 프리미엄 컨버전스 미디어 ‘시그널’이 탄생합니다 2018.09.18
[알립니다] 프리미엄 컨버전스 미디어 ‘시그널’이 탄생합니다

서울경제신문이 온라인 프리미엄 미디어 서비스 ‘SIGNAL’을 선보입니다. 시그널은 전달하는 뉴스를 넘어 차별화된 분석과 해설로 투자 판단의 유용한 동반자가 될 것입니다. 한국 경제저널리즘의 역사를 써온 서울경제신문이 혁신적인 컨버전스 미디어로 만든 시그널을 통해 새로운 ‘미디어 생태계’를 구축하겠습니다.


깊이 있는 뉴스와 살아있는 정보


시그널은 금융, 자본시장, 부동산 등 재테크는 물론 바이오IT, 글로벌 등의 분야에서 가장 유용한 정보를 선택할 수 있도록 도와 드립니다. 특히 서울경제신문의 노하우를 반영한 전문적인 분석을 통해 뉴스에 깊이를 담도록 하겠습니다. 이를 위해 서울경제 편집국의 순발력과 다양한 외부 전문가집단의 전문성이 결합됩니다.


시장의 흐름을 앞서 읽습니다


시그널은 시장을 주도합니다. 시장을 쫓아가기보다는 한발 앞서 투자자들은 물론 기업과 금융기관들에게도 필요한 뉴스를 제공합니다. 시장에서 외면된 정보가 아닌 현재 투자전략, 경영전략 등에 바로 활용할 수 있습니다.


매력적인 투자정보가 있습니다


시그널은 컨버전스를 바탕으로 투자정보를 한번에 종합적으로 판단 할 수 있도록 합니다. 뉴스의 흐름을 단절 시키지 않고 계속 이어가도록 경제 매체 중 처음 사후서비스를 제공합니다. 향후 다양한 데이터 정보서비스도 계획중입니다. 금융, 산업 뿐만 아니라 국내외 연구소, 협회 등의 정보를 시그널을 통해 확인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