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시세
부동산 속보

서울 아파트 값, 8주 연속 하락... 강남 4구 낙폭 커져

  • 이완기 기자
  • 2019-01-03 14:18:13
  • 프린트하기
  • 이메일보내기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서울 아파트 값, 8주 연속 하락... 강남 4구 낙폭 커져

3기 신도시 공급 계획과 9·13 대책 등의 영향으로 서울의 아파트 값 하락세가 계속되고 있다.

3일 한국감정원에 따르면 12월 5주(12월 31일 기준) 서울 아파트 매매가격은 0.09% 하락한 것으로 집계됐다. 전주(-0.08%)보다 낙폭이 소폭 커진 수준으로, 서울에서는 8주 연속 하락세가 이어지는 중이다. 감정원 관계자는 “급매물 등장하면서 호가가 하락했지만 이후에도 거래 안 되며 추가 하락세를 보였다”고 설명했다.

특히 종로구(0.00%)를 제외한 서울 전 지역에서 하락세가 보였다. 서울 주택시장의 최대 관심 지역인 강남 4구(강남·서초·송파·강동구)의 경우 지난주(-0.14%)보다 낙폭이 더 커져 이번 주는 -0.16%를 기록했다. 강남구는 -0.21%에서 -0.25%로, 송파구는 -0.15%에서 -0.18%로 하락폭을 키웠다. 다만, 서초구는 이번 주 -0.08%를 기록해 전주(-0.12%)보다 낙폭이 다소 줄어든 모습이다.

강북권에서는 마포구가 -0.22%로 조사돼 지난주(-0.06%)보다 하락세가 심해졌고. 중구는 역시 지난주(-0.04%)보다 낙폭이 2배 이상 커졌다.

한편 서울의 전세시장 역시 내림세가 이어지는 중이다. 서울 전셋값은 이번 주 0.12% 떨어져 지난주(-0.11%)보다 하락폭이 확대됐다. 대규모 신규 단지의 입주가 시작된 강남권에서 하락폭이 두드러져 강동구 -0.48%, 서초구 -0.28%, 강남구 -0.22% 등의 하락률을 보였다. /이완기기자 kinge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