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시세
마켓 속보

소프트뱅크벤처스, 독서모임 ‘트레바리’ 50억원 공동투자

  • 박호현 기자
  • 2019-02-12 09:32:33
  • 프린트하기
  • 이메일보내기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시그널] 소프트뱅크벤처스, 독서모임 ‘트레바리’ 50억원 공동투자
트레바리 회원들이 독서 모임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트레바리

소프트뱅크벤처스가 독서 모임 기반 커뮤니티 서비스 트레바리에 투자를 결정했다. 소프트뱅크벤처스가 45억원, 패스트인베스트먼트가 5억원 투자한다.

트레바리는 국내 최초로 독서 모임 커뮤니티 사업화에 성공했다. 2015년부터 선호하는 취향과 관심사를 선택해 4개월 단위로 활동하는 다양한 독서모임을 운영하고 있다. 회원들은 한 달에 한 번 모여 책에 대한 대화를 나눈다. 특히 사전에 독후감을 제출하지 않으면 참여할 수 없는 등 실제 독서 모임 목적에 충실하게 동기를 부여한다.

최지현 소프트뱅크벤처스 책임은 “다양한 배경의 사람들을 연결해 소속감을 느끼고 지적으로 성장하려는 현대인의 욕구를 충족시키며 새로운 독서문화를 확대해 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투자로 트레바리는 모임 전용 공간인 아지트 지점을 확대하고 온라인 서비스도 강화한다는 전략이다. 현재 트레바리는 4,600명 가량 회원들이 300여개 독서 모임에 속해 활동 중이다.
/박호현기자 greenlight@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