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시세
헬스케어 속보

박능후 “국민연금, 국민 자산 위해 주주권 적극 행사할 것”

기금운용위서 스튜어드십 코드 도입 취지 재강조
“건전·투명한 대다수 기업엔 더욱 성장하도록 도울 것”

  • 정현정 기자
  • 2019-03-29 09:24:09
  • 프린트하기
  • 이메일보내기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국민연금, 스튜어드십코드, 조양호

박능후 “국민연금, 국민 자산 위해 주주권 적극 행사할 것”
29일 오전 서울 중구 플라자호텔에서 열린 제3차 국민연금기금운용위원회에서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이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은 29일 국민연금의 주주권 행사에 “국민연금은 투자기업의 중대하고 위법한 활동으로 국민의 소중한 자산인 기금에 심각한 손해가 난 경우에 대해서만 투명하고 공정한 기준과 절차에 따라 주주활동을 적극적으로 이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국민연금이 주주권을 적극적으로 행사해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의 사내 이사직을 박탈한 사례가 나오자 이에 대해 ‘연금사회주의’, ‘기업 경영간섭’ 우려가 나오는 것과 관련한 발언이다.

국민연금 기금운용위원회 위원장인 박 장관은 이날 오전 서울 플라자호텔에서 열린 기금운용위원회에 참석해 “최근 주주총회 시즌과 맞물려서 국민연금의 수탁자책임에 관한 원칙, 즉 스튜어드십코드가 우리 사회의 주요 이슈 중 하나로 떠올랐다”며 이같이 언급했다. 박 장관은 “스튜어드십코드 도입은 기금의 장기 수익성과 주주가치 제고를 위한 것”이라며 “여전히 연금사회주의, 기업 경영간섭을 우려하는 의견이 있는 반면에 다른 한편에서는 국민연금이 보다 적극적으로 주주권을 행사해야 한다는 요구도 있다”고 말했다. 그는 “국민연금은 건전하고 투명하게 운영되는 대다수 기업에는 주주활동을 통해 기업이 더욱 성장하도록 도울 것”이라며 “국민연금뿐만 아니라 다른 투자자들도 스튜어스십코드가 정한 기준 절차에 따라 공정하고 투명하게 주주활동을 한다면 국내 자본시장도 주주가치 높이는 방향으로 한 단계 성장할 것으로 본다”고 기대했다. 그러면서 “최근 기업들이 배당정책을 변화시키고, 주주입장을 고려한 안건을 상정하는 움직임을 볼 때 긍정 변화 시작되는 것 같다”고 평가했다.

/정현정 인턴기자 jnghnjig@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