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시세
헬스케어 속보

SK바이오팜, 美업체와 폐암 신약 공동연구 계약

AI기반 신약개발사 '투자아'와 협력
후보물질 개발에 시간 단축 기대

  • 박홍용 기자
  • 2019-04-18 10:21:23
  • 프린트하기
  • 이메일보내기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SK바이오팜, 미국, AI, 신약개발, 폐암, 공동연구

SK바이오팜, 美업체와 폐암 신약 공동연구 계약

SK바이오팜은 미국의 인공지능(AI) 기반 신약개발 회사 투자아(twoXAR)와 비(非) 소세포폐암(NSCLC) 신약개발을 위한 공동연구 계약을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비소세포폐암은 전체 폐암 환자의 약 85%를 차지하는 폐암을 말한다.

투자아는 AI 기술을 활용해 신약후보 물질을 발굴하고, SK바이오팜은 AI 약물 설계 플랫폼을 통해 최적화 작업을 하고 약효와 안전성을 검증할 계획이다.

SK바이오팜은 그동안 쌓아온 연구 데이터와 경험을 바탕으로 지난해 AI 약물 설계 플랫폼을 구축했다. 약물의 특성을 예측할 뿐만 아니라 물질특허가 가능한 새로운 화합물을 설계할 수 있도록 개발된 시스템이다.

맹철영 SK바이오팜 항암연구소장(상무)은 “양사의 AI 기술과 연구 역량이 결합하면 이전보다 신약후보 물질 발굴 및 개발에 소요되는 시간을 단축할 수 있을 것이라 확신한다”고 말했다.

/박홍용기자 prodigy@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