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시세
헬스케어 속보

동국제약 1,000억대 대규모 생산설비 투자

1분기 매출 19% 늘어 1,105억

  • 박홍용 기자
  • 2019-05-15 13:42:48
  • 프린트하기
  • 이메일보내기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동국제약, 시설투자, 1, 000억원, 생산설비

동국제약 1,000억대 대규모 생산설비 투자
동국제약 본사 전경

동국제약은 미래 성장동력 확보와 해외시장 개척 등 지속적인 경쟁력 강화를 위한 1,000억원대의 시설투자에 나선다고 15일 밝혔다.

우선 동국제약은 앞으로 3~4년에 걸쳐 1,000억원 이상의 다양한 투자를 단행할 예정이다. 올해와 내년까지 시설 확충을 위해 250억원을 추가로 투자하고 원료의약품(API) 공장 설비를 증설해 테이코플라닌, 댑토마이신, 히알루론산의 생산량을 지속적으로 늘려 나갈 계획이다.

아울러 펩타이드 제제 신제품과 기존 동결건조제 등 분말 주사제 공장을 신축하고 프리필드와 필러 제품의 자동화 라인에 투자해 유럽연합 우수의약품제조관리기준(EU-GMP) 수준의 최신 시설을 통한 우수한 품질의 제품라인을 확보해 나갈 예정이다. 앞서 동국제약은 지난해 천연물 추출 공장 등에 300억원 규모의 투자를 진행한 바 있다.

동국제약 관계자는 “시설 투자를 통해 미래 성장동력을 확보하고 향후 해외시장 개척은 물론 고용창출을 통한 건전한 성장을 지속하는 것이 목표”라며 “지난해 분사한 동국생명과학도 향후 3년 동안 제조시설 선진화와 공장 증설 등을 위해 500억원대 규모를 투자를 계획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동국제약은 지난1·4분기 연결기준 매출액이 1,105억원으로 전년동기 대비 19.2% 증가했다고 밝혔다. 영업이익은 145억원으로 전년 대비 13.9% 늘었다. 사업부별로는 일반의약품 부문이 16%, 전문의약품 부문이 15%, 헬스케어사업 부문이 33%, 자회사 동국생명과학이 13% 성장했다.
/박홍용기자 prodigy@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