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시세
헬스케어 속보

[SEN]한양證 “보령제약, 복합제 고성장 및 자회사 지분가치 증가 ‘목표가↑’”

  • 배요한 기자
  • 2019-06-24 08:36:20
  • 프린트하기
  • 이메일보내기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한양증권은 24일 보령제약(003850)에 대해 “올해 듀카브(복합제) 고성장에 힘입어 실적 개선이 뚜렷하고, 자회사 기업공개(IPO) 추진에 따른 지분 가치 증가도 예상된다”며 목표가를 기존 1만3,500원에서 1만5,000원으로 상향 조정했다. 투자의견은 매수를 유지했다.

임동락 연구원은 ”듀카브 고성장에 힘입어 카나브패밀리의 연매출은 전년 대비 21.7% 증가한 700억원을 상회할 것“이라며 ”올해 보령제약의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각각 4,957억원과 336억원을 기록해 전년 대비 7.7%, 34.1% 증가할 전망“이라고 밝혔다.

이어 ”복합제(ARB+CCB)시장은 단일제보다 성장성이 높고, 규모도 크다“면서 ”5,000억원 수준으로 추정되는 동 시장에서 듀카브는 시장점유율 10%(현재 4%)를 목표로 하며, 올해 매출액은 전년 대비 50.3% 늘어난 250억원을 기록할 것“이라고 추정했다.

임 연구원은 도입품목 트루리시티(당뇨)와 프라닥사(항응고제)가 200억원대 품목으로 성장하고, 종합병원향 항암제 매출도 양호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한편 보령제약의 자회사 바이젠셀은 내년 코스닥 입성을 목표로 IPO를 추진 중이다. 바이젠셀은 CTL(세포독성T림프구) 플랫폼을 기반으로 증상이 감소한 종양환자의 미세 잔존암을 제거해 완치를 목표로 하는 면역세포치료제를 개발하고 있다.

그는 “개발 단계가 가장 빠른 VT-EBV-N(NK/T림프종)의 경우 고무적인 임상 1상 데이터(5년 관찰 결과 완치 확인)를 토대로 2상이 진행 중”이라며 “바이젠셀 IPO와 연동해 동사가 보유한 지분 가치가 증가할 것”이라고 판단했다.
/배요한기자 byh@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2019.10.21 14:51:08 (20분 지연)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추세차트 EBITDA 마진율
코스피보령제약 12,600 0 0.00%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