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시세
헬스케어 속보

휴온스글로벌-제타뱅크, 헬스케어 로봇사업 개발 MOU 체결

  • 우영탁 기자
  • 2019-07-04 11:22:13
  • 프린트하기
  • 이메일보내기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휴온스글로벌-제타뱅크, 헬스케어 로봇사업 개발 MOU 체결

휴온스글로벌은 4일 오전 성남 판교 본사에서 윤성태 부회장과 제타뱅크 최동완 대표이사가 참석한 가운데 로봇사업 개발 관련 ‘신사업 발굴 및 기술개발 공동 추진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휴온스글로벌과 제타뱅크는 양 사간 미래 지속 성장을 위한 장기적 협력 체제를 구축하고 새로운 헬스케어 서비스를 함께 개발하기로 했다.

협약의 주요 내용은 ‘최첨단 로봇을 활용한 스마트공장 구축 및 글로벌 경쟁력 강화’ ‘양사의 비즈니스 및 기술 노하우가 접목된 스마트 병원 구축’ ‘혁신 멸균 로봇 개발을 통한 멸균 사업 성장 도모’ 등이다.

제타뱅크는 지난 2015년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 내 설립된 IT벤처기업으로 지능형로봇 소프트웨어 및 하드웨어 등을 개발하고 있으며, 사물에 센서를 탑재해 데이터 기반의 서비스를 제공하는 사물인터넷(IoT) 및 음성인식 분야에서 독보적인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다. 최근에는 한국로봇산업진흥원 내 로봇혁신센터에 대구지사를 설립하면서 활동반경을 넓혀가고 있다.

최동완 제타뱅크 대표이사는 이 자리에서 “이번 협약을 통해 디지털 신기술을 접목, 헬스케어 분야의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며 “휴온스글로벌과 보다 편리한 서비스와 케어 솔루션을 제시해 나가고 로봇 분야 사업 활성화 기여에 온 힘을 쏟겠다”고 말했다.

윤성태 휴온스글로벌 부회장은 “최근 디지털헬스케어, 스마트헬스케어 등은 제약·바이오 산업의 성장을 이끌 새로운 패러다임으로 자리잡았다” 며 “휴온스글로벌이 보유한 제약·바이오 비즈니스 노하우와 제타뱅크의 최첨단 로봇기술이 결합한다면 글로벌 시장을 선도할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창출할 수 있을 것으로 확신한다”고 밝혔다.
/우영탁기자 tak@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