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시세


(속보) 조국 “압수수색 중인 검찰 팀장과 통화했다”

  • 김인엽 기자
  • 2019-09-26 15:37:15
  • 프린트하기
  • 이메일보내기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속보) 조국 “압수수색 중인 검찰 팀장과 통화했다”

(속보) 조국 “압수수색 중인 검찰 팀장과 통화했다”
조국 법무부 장관이 26일 오후 국회 본회의에 출석, 질의에 답하고 있다./연합뉴스

조국 법무부장관이 “자택을 압수수색하고 있는 검찰 팀장에게 전화를 한 적 있다”고 26일 밝혔다.

이날 국회에서 열린 대정부질의에 참석한 조 장관은 주광덕 자유한국당 의원이 “이번 주 월요일 검찰이 자택을 압수수색할 무렵에 압수수색을 하고 있는 검찰 팀장에게 전화통화한 사실이 있냐”고 묻자 “있다”고 답했다.

조 장관은 왜 통화를 했냐는 주 의원의 추가 질의에 “제 처가 압수수색을 당했다고 놀라서 연락이 왔다”며 “집 상태가 안 좋으니까 (검찰 팀장에게) 자중해달라고 부탁했다”고 말했다. 주 의원이 “법무부 장관으로서 절대 해서는 안될 일”이라고 지적하자 조 장관은 “그렇지 않다. 제 처가 매우 좋지 않은 상황”이라고 해명했다. /김인엽기자 inside@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