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시세
헬스케어 속보

동국생명과학,‘중앙정형외과’와 ‘모바일CT 파이온 2.0 이미징랩스 MOU’ 체결

  • 박홍용 기자
  • 2019-10-08 10:52:29
  • 프린트하기
  • 이메일보내기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중앙정형외과, 모바일CT 파이온, 이미징랩스, MOU

동국생명과학,‘중앙정형외과’와 ‘모바일CT 파이온 2.0 이미징랩스 MOU’ 체결
서정호(오른쪽) 동국생명과학 진단장비사업부 팀장이 지난달 경기 부천의 중앙정형외과에서 이제오 원장과 ‘모바일CT 파이온 2.0’에 대한 업무협약(MOU)을 맺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동국생명과학

동국생명과학이 경기 부천의 한 병원과 세계 최초 척추 겸용 의료용 ‘콘빔 실시간전산화단층촬영장치’인 ‘모바일CT 파이온 2.0’에 대한 업무협약을 맺고 의료영상 공동연구에 나선다.

8일 업계에 따르면 동국생명과학은 지난달 경기도 부천시에 위치한 ‘중앙정형외과’와 ‘모바일CT 파이온 2.0 이미징랩스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첨단영상진단장비 ‘모바일CT 파이온 2.0’은 세계 최초의 척추 겸용 의료용 ‘콘빔 실시간전산화단층촬영장치(Cone Beam CT)’다. 이 장비는 기존 파이온의 성능을 대폭 개선해 사지 관절뿐 아니라 척추까지 촬영이 가능하다. 특히 빠른 촬영이 가능하고 짧은 시간 안에 결과도 확인할 수 있으며, 방사선 노출량이 낮아 안전성도 높다고 회사는 설명했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부천 중앙정형외과는 세계 최초로 개발된 척추겸용 콘빔 CT인 ‘모바일CT 파이온 2.0’을 도입하게 된다. 또 ‘이미징랩스(의료영상 분석 연구실; The Laboratory of Medical Imaging)’로서 동국생명과학과 함께 의료영상에 대한 연구를 진행하게 된다.

이제오 부천 중앙정형외과 원장은 “이번에 도입한 영상진단장비 ‘모바일CT 파이온 2.0’은 관절 부위의 외상과 질환을 정밀하게 진단하는데 특화돼 최근 레저와 야외 체육 활동의 증가로 늘고 있는 관절·척추 관련 환자들의 정확한 진단 및 치료에 적극 활용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박홍용기자 prodigy@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