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시세
마켓 속보

BNK금융지주, 벤처캐피털 본격 출범

유큐아이파트너스 인수 후 BNK벤처투자로 변경
지주 100% 자회사로 편입…모험자본 투자 가동

  • 김기정 기자
  • 2019-11-15 16:27:40
  • 프린트하기
  • 이메일보내기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시그널] BNK금융지주, 벤처캐피털 본격 출범

BNK금융지주(138930)가 최근 인수한 중소형 벤처캐피털인 유큐아이파트너스를 BNK벤처투자로 본격 출범시킨다. 이를 통해 신성장동력을 발굴하고 계열사 간 시너지를 도모한다는 구상이다.

BNK금융지주는 지난달 말 106억원에 인수한 유큐아이파트너스 사명을 BNK벤처투자로 변경하고 100% 자회사로 편입한다고 15일 밝혔다. 옛 유큐아이파트너스는 2009년 자본금 70억원으로 설립된 곳으로 국민연금·산업은행·성장사다리 등에서 자금을 모아 투자를 이어온 벤처캐피털이다. 지난해 매출과 당기순이익은 각각 23억원, 1억원이다.

BNK금융지주는 이번 인수를 통해 초기 기업을 발굴 및 육성하고 그룹과의 시너지도 도모한다는 구상이다. BNK금융지주는 부산은행·경남은행·캐피탈·증권·저축은행·자산운용·신용정보·시스템 등 8개 금융사를 자회사로 두고 있다. 수장은 유큐아이파트너스를 이끌어 온 도승환 대표가 이어간다. 안정적인 조직 운영에 보다 방점을 찍은 셈이다.

정부의 혁신자본 육성 정책과 벤처회사에서 신성장동력을 발굴하려는 노력이 더해져 금융지주사들의 벤처캐피털 설립이 잇따르고 있다. 하나금융지주가 하나벤처스를 설립한 데 이어 내년 초에는 농협금융지주의 벤처캐피털이 본격적으로 사업을 시작할 예정이다. 우리금융지주 역시 벤처캐피털 설립을 내부적으로 논의하고 있다.
/김기정기자 aboutkj@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2019.12.13 (장종료)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추세차트 EBITDA 마진율
코스피BNK금융지주 7,870 270 +3.55%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