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시세
Industry 실시간

경영권 분쟁 2R 나선 주주연합…한진 팔아 한진칼 샀다

  • 강도원 기자
  • 2020-04-01 10:12:45
  • 프린트하기
  • 이메일보내기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시그널] 경영권 분쟁 2R 나선 주주연합…<span class='pop_link'><a class='pop_link2 company_link up' idx='1' href='/StockFS/002320'><span>한진(002320)</span></a><span class='company_pop  left' style='display: none;' id='chartContainerPop_1'><h1> 재무분석</h1><a href='#' class='close_company'><img src='https://img.sedaily.com/Html/content/company/close.svg' alt=''></a><div class='con_chart' id='chartContainer_1'>차트영역</div><div class='btn_area'><a href='/StockFS/002320/goingconcern' onClick='goGoingconcern('002320');'>계속기업리포트</a></div></span></span> 팔아 한진칼 샀다

한진그룹 경영권 분쟁 중인 3자 주주연합이 올해 주주총회 이후에도 한진칼(180640) 지분을 추가로 매입했다. 한진칼 지분 매입에 집중해 50%+1주를 확보하기 위해 나선 모습이다.

3자 주주연합 주축인 행동주의 펀드 KCGI는 27일부터 31일까지 한진칼 주식 총 36만5,370주(0.61%)를 장내 매수했다고 1일 밝혔다. 이에 따라 KCGI의 한진칼 지분율은 19.36%로 증가했다. 이에 따라 3자 연합의 지분율은 조현아 전 대한항공(003490) 부사장(6.49%)과 반도건설(16.9%)까지 더해 42.75%로 늘었다.

특히 눈에 띄는 점은 KCGI가 기존에 보유하고 있던 ㈜한진 지분을 손실까지 보며 매도해 확보한 자금으로 추가 지분에 나섰다는 점이다. 지분 세부변동 내역을 보면 앞서 ㈜한진 보유 주식을 모두 정리한 타코마앤코홀딩스와 그레이스홀딩스 등이 이번에 한진칼 지분을 취득했다. 타모마앤코홀딩스의 한진칼 지분 취득 금액은 114억원이다. ㈜한진 지분을 일부 매각해 확보한 실탄과 거의 일치한다. 또 다른 취득처인 헬레나홀딩스는 라이브저축은행으로부터 담보대출을 받았다. 전선을 좁히고 한진칼에 집중하겠다는 의도로 보인다.

3자 연합은 앞으로도 계속해서 한진칼 지분을 사들일 전망이다. KCGI는 아직 ㈜한진 지분 5.01%를 가지고 있다. 업계에 따르면 조현아 전 부사장도 자금 조달에 나선 것으로 알려졌다. 반도건설 역시 계열사를 동원해 자금 조달 중이다.

3자 연합은 주총에서 제안한 안건이 모두 부결되고 조 회장의 사내이사 연임도 저지하지 못해 경영권 분쟁에서 졌지만, 장기전에 대비 중이다. 공시 위반으로 일부 지분의 의결권이 제한된 반도건설의 제재가 풀리는 9월께 임시주총을 열고 특별결의로 조 회장을 한진칼 사내이사에서 해임할 것으로 보인다./강도원기자 theone@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2020.05.29 (장종료)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추세차트 EBITDA 마진율
코스피대한항공 20,700 700 -3.27%
코스피대한항공우 17,400 0 0.00%
코스피한진 53,700 600 +1.13%
코스피한진칼 86,300 7,000 -7.50%
코스피한진칼우 46,050 1,200 -2.54%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