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시세
Deal 실시간

아주IB투자, 코로나19에 바이오투자 성과 가시화

젠바디 등 코로나19 관련 투자포트폴리오 각광

  • 김민석 기자
  • 2020-05-27 09:49:44
  • 프린트하기
  • 이메일보내기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시그널] 아주IB투자, 코로나19에 바이오투자 성과 가시화

벤처케피탈(VC) 아주IB투자(027360)가 바이오 분야 투자 성과를 내고 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VC 시장 전반이 침체됐지만 바이오 기업을 중심으로 투자를 늘려나간다는 계획이다.

아주IB투자는 27일 코로나19 진단키트 제조사인 젠바디에 2016년부터 두 차례에 걸쳐 27억원을 투자했다고 밝혔다. 젠바디는 코로나 19 항체 진단키트인 ‘젠바디 COVID-19 IgM / IgG 출시로 실적 개선세를 보이고 있다. 식품의약안전처의 수출 허가를 취득해 4월부터 매출이 발생하고 있으며, 4월 한달 동안 50억원 수준을 매출액을 달성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는 작년 년간 매출액 23억 대비 두 배가 넘는 수치다.

2017년 7월 50억원을 투자한 이원다이애그노믹스 (EDGC) 역시 성과를 내고 있다. 관계사인 솔젠트가 코로나19 진단키트제품으로 주목을 받고 있기 때문이다. 이 회사는 코로나 19 진단키트제품 (DiaPlexQ)을 개발했으며 지난 24일 미국 식품의약국(FDA)의 긴급사용승인(EUA)을 받았다. 솔젠트의 코로나 19 진단키트는 한국 식품의약처의 긴급사용승인과 수출허가, 유럽 체외진단(CE-IVD) 승인, 멕시코 및 브라질 등 약 50여개국 이상 국가에 공급되고 있다. 솔젠트는 수요에 대응하기 위하여 6월 중 주당 300만~500만명 분의 테스트 키트 생산을 목표로 자동화 시스템을 구축하고 있다.

해외 투자 기업 또한 코로나 19와 관련해 실적을 내고 있다. 아주IB투자가 2014년부터 투자해온 미국 보스톤 소재 ATEA Pharmaceuticals은 최근 5월 배인 캐피탈이 주도한 시리즈 D 펀딩에서 2억1,500만달러(약 2,654억원)의 자금을 유치했다 2014년 설립된 ATEA는 중증 바이러스성 질환 신약 개발업체다. AT-527라는 항바이러스제 (Direct Acting Antiviral) C형 간염 치료제를 개발 중이며 현재 임상 2상 진행 중이다. 최근 AT-527이 코로나19 치료에도 효과적이라는 임상결과가 나와 더욱 주목을 받고 있다.

김지원 아주IB투자 대표이사는 “ 코로나 19로 인하여 벤처투자업계의 시장 분위기가 다소 침체되어 있지만 바이오 업종에 대한 투자 관심은 지속 될 것”이라며 “국내·외 유망 기업들을 발굴해 투자를 늘려나가겠다”고 전했다.
/김민석기자 seok@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2020.07.06 (장종료)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추세차트 EBITDA 마진율
코스닥아주IB투자 1,395 50 +3.72%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