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시세
Deal 실시간

국민연금 지난해 수익률 11.34%… 기금운용본부 역대 최고 성적

[제7차 기금운용위원회 회의]
운용 수익금 73조4,000억원에 달해
스튜어드십코드 가이드라인 개정안도 논의
한진칼 '경영참여'는 그대로 유지할 듯

  • 김상훈 기자
  • 2020-07-03 15:27:39
  • 프린트하기
  • 이메일보내기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국민연금, 국민연금 기금운용본부, 국민연금 수익률

[시그널] 국민연금 지난해 수익률 11.34%… 기금운용본부 역대 최고 성적
전북 전주혁신도시에 위치한 국민연금공단 기금운용본부. /연합뉴스

국민연금기금이 지난해 11.34%의 수익률을 기록했다. 이는 국민연금 기금운용본부 설립이래 역대 최고 성적이다.

국민연금 기금운용위원회는 3일 서울 종로구 포시즌스호텔에서 제7차 회의를 열고 이 같은 내용을 담은 ‘2019년도 국민연금 기금운용 성과평가’를 심의·의결했다.

1999년 국민연금 기금운용본부 설립 이후 두 자릿수 수익률을 기록한 것은 2009년(10.8%)과 2010년(10.6%)에 이어 세 번째다. 전년(-0.89%)과 비교하면 12.23%포인트 상승했고, 자산군별 평균 성과인 기준수익률(벤치마크·10.86%)도 앞질렀다. 수익금은 73조4,000억원으로 역시 최고 기록을 갈아치웠다.

지난해 성과에 따라 국민연금 기금운용본부 성과급 지급률은 기본급 대비 73.7%로 확정됐다. 성과급 지급률은 최근 3년 성과를 기준으로 각 연도 성과를 5대3대2 비율로 반영한다.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국민연금 기금운용위원회 위원장)은 “올해 코로나19로 인한 금융시장 충격으로 국민연금의 수익률은 낮은 상황”이라며 “국민의 안전한 노후보장을 위해 장기적으로 안정적인 성과를 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또 이날 기금운용위원회는 ‘국민연금 기금 국내주식 수탁자 책임활동 가이드라인 개정안’에 대해서도 논의했다. 개정안에는 국민연금 기금 수탁자 활동의 기준과 절차가 규정돼 있다.

한편 박 장관은 한진칼의 주식 보유 목적 변경과 관련해 “한진칼의 주식 보유 목적은 오늘 기금운용위원회에서 논의되진 않았고 해당 전문위(수탁자책임전문위원회)에서 논의됐었다”며 “주식 보유 목적을 바꿀 만한 특별한 이유는 없어 현행대로 유지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앞서 지난 22일 국민연금 수탁위는 비공개회의를 열고 한진칼 주식의 보유 목적을 기존 ‘경영 참여’에서 ‘단순투자’나 ‘일반투자’로 변경하는 방안을 검토한 바 있다. 박 장관의 발언에 따르면 국민연금은 한진칼 지분의 보유 목적을 ‘경영 참여’로 유지할 것으로 보인다.
/김상훈기자 ksh25th@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