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시세
S-money 실시간

NH투자, '파생상품 부서 효율화' 인사단행

글로벌 사업본부 신설…"해외사업 확장"

  • 이혜진 기자
  • 2020-07-13 14:04:12
  • 프린트하기
  • 이메일보내기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NH투자, '파생상품 부서 효율화' 인사단행

NH투자증권(005940)은 파생상품 부서 효율화와 글로벌 비즈니스 역량 강화를 위해 13일 조직개편을 단행한다고 밝혔다.

우선 기존의 ‘Equity파생본부’와 ‘FICC파생본부’를 ‘파생본부로 통합한다. 또 ELS(주가연계증권) 자체헤지운용을 담당하는 ’Equity파생운용부‘와 FICC 자체헤지운용을 담당하는 ’FICC파생운용부‘를 ’파생운용부‘로 합친다. 특히 파생본부 하에 ELS· DLS 운용부서와 세일즈부서를 함께 배치한다.

또한 ‘Global사업본부‘를 신설하고 전체 8개 해외거점을 본부 직속으로 편제했다. 이와 함께 중장기적 관점의 해외사업 방향성을 수립하고 신규 비즈니스 진출을 주도하는 ’Global사업기획부‘를 신설했다. 이는 해외투자 플랫폼을 구축하고, 이머징 시장에서의 사업확장을 통한 신성장동력을 확보하기 위해서라는 게 회사측의 설명이다.

NH투자증권 관계자는 “시장환경과 규제에 따른 비즈니스 변화를 반영하고 투자재원을 보다 효율적으로 활용하고 다양해지는 고객의 니즈에 대응하고자 이번 조직개편을 단행했다”고 밝혔다.



<상무>▲ Global사업본부 김홍욱

<부장>▲ Equity파생전략부 정인호 ▲ PI부 송원용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2020.08.14 (장종료)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추세차트 EBITDA 마진율
코스피NH투자증권 9,520 210 -2.16%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