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시세
Industry 실시간

[속보]삼성바이오로직스 2023년까지 송도에 4공장 증설…1조7,400억원 투자

  • 임진혁 기자
  • 2020-08-11 08:44:50
  • 프린트하기
  • 이메일보내기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바이오의약품 위탁생산(CMO) 수주 풍년을 맞은 삼성바이오로직스(207940)가 인천 송도 4공장 건설에 나선다.

삼성바이오로직스는 인천 송도 삼성바이오단지 내 4공장을 신설한다고 11일 공시했다. 삼성바이오로직스는 1조7,400억원을 들여 2023년까지 공장 증설에 나설 계획이다. 4공장은 25만6,000리터 규모다.

4공장 신설은 잇단 수주로 현재 1~3공장만으로는 감당하기 어렵기 때문이다. 삼성바이오로직스는 올해 들어 지난달까지 9건, 1조7,718억원의 수주를 달성했다. 지난해 전체 매출의 2.5배에 달한다. 특히 비어 바이오테크놀로지(4,400억원), GSK(2,839억원) 등 글로벌 유수 기업들로부터 대량의 일감도 확보했다.

꾸준하게 일감을 확보하고 가동률이 올라간 덕에 지난 2·4분기 매출액은 전년동기 대비 294% 급증한 3,077억원, 영업이익은 흑자로 전환한 811억원을 기록하는 ‘깜짝 실적’도 냈다. 영업이익률은 무려 26.4%에 달했다.

삼성바이오로직스가 신사업으로 삼은 위탁개발(CDO)도 순항 중이다. 세포주 개발부터 공정개발, 임상시료 생산, 임상시험계획(IND) 제출에 이르는 개발 전 과정을 대행하는 사업인데, 2018년 처음 진출한 이래 지금까지 55건을 수주했다. CDO에서 맺은 업체와의 인연은 추후 CMO로 이어질 가능성이 높다. 삼성바이오로직스는 연내 미국의 대표적인 바이오클러스터인 샌프란시스코에 CDO 연구개발(R&D) 센터를 건립해 적극적인 현지 공략에 나설 방침이다.

삼성바이오로직스는 “바이오의약품 생산 시설 확대를 통해 경쟁력을 강화할 것”이라며 “투자 종료일은 경영환경 변화와 내부 진행 일정에 따라 바뀔 수 있다”고 설명했다.
/임진혁기자 liberal

@sedaily.com

[속보]삼성바이오로직스 2023년까지 송도에 4공장 증설…1조7,400억원 투자
삼성바이오로직스 본사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2020.09.28 (장종료)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추세차트 EBITDA 마진율
코스피삼성바이오로직스 685,000 10,000 +1.48%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