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시세
Alternative 실시간

이랜드리테일, NC백화점 등 주차장 운영권 매각해 1,200억원 조달

21곳 10년 운영권 유동화 자금 조달
맥쿼리가 컨세션 펀드로 인수
이랜드 매각가 4% 주차장 사용료 지불

  • 강도원 기자
  • 2020-09-04 17:53:32
  • 프린트하기
  • 이메일보내기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이랜드리테일, 유동화, 주차장

[시그널] 이랜드리테일, NC백화점 등 주차장 운영권 매각해 1,200억원 조달

이랜드리테일이 주차장 운영권을 매각해 1,200억원을 조달한다. 신종코로나감염증(코로나19)로 유통업계가 고전하고 있는 가운데 궁여지책으로 자산을 유동화해 현금을 조달하는 모습이다.

4일 업계에 따르면 이랜드리테일은 운영 중인 NC백화점과 뉴코아아울렛 등 주차장 21개에 대한 10년 운영권을 맥쿼리자산운용에 31일 매각했다. 매각 금액은 1,200억원이다. 이랜드리테일은 맥쿼리에 1,200억원이 4%에 해당하는 금액을 주차장 사용료로 지급하게 된다. 이랜드리테일은 10년 뒤 운영권을 되사오는 권리가 있다. 이랜드 측은 “운영권을 유동화 해 현금을 조달한 것”이라고 말했다. 주차장을 유동화한 것은 국내 유통사 중 이랜드리테일이 처음이다.

맥쿼리는 보유 중인 컨세션(관리운영권) 펀드를 통해 자산을 인수했다. 이랜드리테일 산하 백화점들로부터 주차장 사용료를 받는 한편 주차장 운영 업체를 유치해 평일 낮 등 주차 공간이 여유가 있는 시간에도 영업에 나설 것으로 보인다. /강도원·조윤희기자 theone@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