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시세
Industry 실시간

LS전선, 전기차용 알루미늄 전선 양산…구리보다 40% 가벼워

국내 유일 알루미늄 전선 전용공장으로 품질 확보

  • 이재용 기자
  • 2020-09-21 10:16:53
  • 프린트하기
  • 이메일보내기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LS전선, 전기차용 알루미늄 전선 양산…구리보다 40% 가벼워
LS전선 직원들이 경북 문경 공장에서 전기차용 알루미늄 전선을 생산하고 있다. /사진제공=LS전선

LS전선은 경북 문경 공장에서 전기자동차용 알루미늄 전선의 양산을 시작했다고 21일 밝혔다.

알루미늄 도체 전선은 기존 구리 전선보다 40% 이상 가벼워 차량 1대당 총 25㎏에 이르는 전선의 무게를 약 15㎏으로 줄일 수 있다.

LS전선은 전기차 업계의 경량화 경쟁으로 알루미늄이 차량의 핵심 소재로 자리잡을 것으로 보고 투자를 확대했다.

LS전선 문경 공장은 국내에서 유일하게 알루미늄 전선 전용 생산라인을 구축했다. 구리와 알루미늄 전선 생산설비를 병용할 경우 구리 입자가 알루미늄을 부식시킬 수 있어서다.

일본 등의 주요 자동차 전장업체들도 알루미늄 전용 라인을 구축하는 추세로 LS전선은 알루미늄 전선의 비율이 현재 약 5% 이하에서 오는 2025년에는 30% 이상으로 커질 것으로 보고 있다.

LS전선은 알루미늄 사업 전문 자회사인 LS알스코를 통해 고강도의 알루미늄을 수급해 소재부터 전선 완제품까지 일괄 생산이 가능하다.

LS전선 관계자는 “글로벌 와이어링 하네스(전기배선장치) 업체에 공급 계약을 앞두고 있어 추가 투자도 고려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재용기자 jylee@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