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시세
S-money 실시간

금천구 대한전선 부지에 아파트 990가구, 종합병원 들어선다

  • 박윤선 기자
  • 2020-09-25 17:38:46
  • 프린트하기
  • 이메일보내기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금천구 대한전선 부지에 아파트 990가구, 종합병원 들어선다

서울 금천구 대한전선부지에 역세권 공공 임대주택을 포함한 아파트 990가구와 800병상 규모의 종합의료시설이 들어선다.

서울시는 도시·건축공동위원회를 열고 이 같은 내용이 담긴 ‘금천구심 지구단위계획 및 대한전선부지 특별계획구역 세부개발계획 결정 변경안’을 수정가결했다고 25일 밝혔다. 금천구 대한전선 부지는 공장이 이전하고 나대지로 방치됐던 곳으로 이번에 주민제안에 따라 해당 구역에 대한 세부개발계획을 결정했다.

주요 내용은 대상지를 주거용지와 산업용지로 구분해 주거용지에는 지하 2층·지상 35층 규모의 역세권공공임대주택을 포함한 공동주택 약 990가구를 신축하고 산업용지에는 지하 5층·지상 18층 규모의 종합의료시설을 건립하는 것이다. 또한 인근에 예정된 금천구청과 금천구청역사 복합개발로 유동인구가 늘어날 것에 대비해 3,606㎡ 규모의 광장을 조성하고 금천구청역 앞 광장 주변에도 지역 활성화를 위한 특화 거리를 조성하기로 했다./박윤선기자 sepys@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