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시세
S-money 실시간

임대차3법 여파...전셋값 상승폭 더 커져

이번달 전국 0.87% 올라

  • 진동영 기자
  • 2020-09-27 17:00:52
  • 프린트하기
  • 이메일보내기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임대차3법 여파...전셋값 상승폭 더 커져

임대차3법 시행에 따른 전세난이 가속화되면서 서울과 수도권을 중심으로 전국의 전세가격 상승폭이 커졌다.

27일 KB부동산 리브온이 발표한 ‘월간 KB주택시장동향’에 따르면 9월 전국 주택 전세가격은 전월 대비 0.87% 상승했다. 수도권과 지방광역시의 경우 매물 부족으로 상승폭이 더욱 커졌다.

서울은 1.59%, 수도권은 1.23%로 전국 평균치보다 높은 상승세를 보였다. 서울의 전셋값은 7월 0.68%, 8월 1.07%, 9월 1.59% 상승으로 상승폭을 계속 확대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 은평(3.29%), 노원(2.66%), 송파(2.62%) 등이 상승을 주도한 가운데 하락한 구는 한 곳도 없었다. 서울은 향후 전세가격을 예상하는 전세가격 전망지수에서도 기준점인 100을 훌쩍 넘는 143을 기록해 전셋값 상승이 당분간 이어질 것으로 예측됐다.

매매가의 경우 전월 대비 0.8% 상승으로 여전한 상승 추이를 보였지만 상승세는 지난달과 유사한 수준을 보였다. 서울(1.42%)과 수도권(1.07%)의 경우 각각 전월 상승폭인 1.45%, 1.09%보다 소폭 줄어들었다.
/진동영기자 jin@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