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al 실시간

레인보우로보틱스 수요예측 1,489대1...경쟁률 사상 최고

  • 김민석 기자
  • 2021-01-21 18:01:48
  • 프린트하기
  • 이메일보내기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레인보우로보틱스가 기업공개(IPO) 수요예측 경쟁률이 1,489 대 1로 집계됐다고 21일 밝혔다. 역대 IPO 수요예측 사상 가장 높은 경쟁률이다. 공모가도 희망 범위 상단을 초과한 1만 원으로 확정했다. 와이더플래닛 역시 1,449.22 대 1의 경쟁률로 공모가를 1만 6,000원으로 결정했다.

이날 코스닥 시장에 상장한 엔비티는 시초가 3만 8,000원 대비 3.95% 하락한 3만 6,500원으로 거래를 마쳤다. 엔비티의 주가는 장 초반 시초가의 28.78%까지 오른 4만 9,000원에 거래되며 ‘따상(시초가가 공모가 대비 2배로 형성된 후 상한가로 마감)’을 기록하는 듯 보였다. 하지만 외국인·기관의 매도세에 밀려 상승 폭을 줄곧 반납하더니 결국 시초가를 지키지 못했다. 엔비티는 올해 첫 IPO를 진행한 기업으로 공모주 투자자들의 주목을 받았다. /김경미·김민석 기자 kmkim@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