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dustry 실시간

"손님 마스크 써주세요" 로봇 응대 시대 연 현대차그룹

서비스 로봇 '달이' 시범 서비스
얼굴 인식·자연어·자율 이동 가능
고객 요구 사항 맞춰 상시 업데이트

  • 김능현 기자
  • 2021-01-25 09:17:04
  • 프린트하기
  • 이메일보내기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현대자동차그룹이 서비스 로봇 ‘달이(DAL-e)’를 공개하고 영업 현장에서 소비자 응대를 위한 시범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25일 밝혔다.

달이는 ‘Drive you, Assist you, Link with you?experience’의 약자로 소비자와 카마스터를 연결하는 역할을 수행하도록 개발된 현대차그룹의 비대면 고객 응대 서비스 로봇이다.

아담한 외모의 달이의 중량은 국내에 출시된 안내 로봇의 절반에 불과하다. 얼굴 인식, 자연어 대화, 자율 이동 기술을 탑재해 소비자 응대가 필요한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할 수 있다고 현대차그룹은 설명


'손님 마스크 써주세요' 로봇 응대 시대 연 현대차그룹
현대자동차그룹이 25일 공개한 비대면 고객 응대 서비스 로봇 ‘DAL-e’/사진 제공=현대차

했다.

특히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해 소비자에게 마스크 착용을 권고하는 인식 기능이 탑재됐고 유연한 자연어 대화 시스템과 로봇 팔 구동을 바탕으로 소비자의 행동에 반응하고 교감할 수 있다. 차량 전시장의 대형 스크린과 연계한 제품 상세 설명과 사진 촬영 등 엔터테인먼트 기능도 탑재됐다.달이는 현대차송파대로지점에서 한 달간 시범 서비스를 시작한다.


'손님 마스크 써주세요' 로봇 응대 시대 연 현대차그룹
현대자동차그룹이 25일 공개한 비대면 고객 응대 서비스 로봇 ‘DAL-e’/사진 제공=현대차

현대차그룹은 비대면 서비스를 선호하는 소비자와 주말 등 영업점 방문이 활발한 시간대에 상세한 설명을 듣기 원하는 소비자를 대상으로 달이를 활용해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또 소비자 요구 사항을 기반으로 달이의 기능을 지속적으로 업데이트해 소비자 응대에 특화된 로봇 서비스를 선보일 방침이다.

현동진 현대차그룹 로보틱스랩장 상무는 “달이는 시간에 구애받지 않고 소비자 응대를 지원할 수 있는 차세대 서비스 로봇 플랫폼”이라며 “소비자와의 교감과 소통이 가능하도록 인공지능(AI) 등 지속적인 기술 개발을 통해 새롭고 유쾌한 언택트(비대면) 경험을 선사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손님 마스크 써주세요' 로봇 응대 시대 연 현대차그룹
현대자동차그룹이 25일 공개한 비대면 고객 응대 서비스 로봇 달이(DAL-e)사진 제공=현대차


/김능현 기자 nhkimchn@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