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dustry 실시간

자율주행 키우는 삼성전자…美 스타트업 ‘사바리’ 인수

  • 전희윤 기자
  • 2021-03-01 21:17:05
  • 프린트하기
  • 이메일보내기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자율주행 키우는 삼성전자…美 스타트업 ‘사바리’ 인수
/삼성전자 홈페이지 캡처

삼성전자의 전장 사업 자회사 하만이 차량과 사물 간 통신(V2X·Vehicle to Everything) 기술을 보유한 미국 실리콘밸리 소재 스타트업을 인수했다.


1일 삼성전자에 따르면 하만은 최근 V2X 기술을 전문으로 하는 스타트업 ‘사바리(Savari)’를 인수한다고 발표했다.


V2X는 자동차가 유무선망을 통해 다른 차량과 모바일 기기, 도로 등 사물과 정보를 교환하는 기술로 신호등과 같은 교통 인프라와 전방 교통 상황 정보를 차량에 전달하는 자율주행차 인프라의 중요 요소 중 하나로 꼽힌다.


하만은 “센서 기술은 미래 이동 수단과 자율주행을 위한 핵심”이라며 “사바리의 V2X 기술력이 하만의 첨단운전자지원시스템(ADAS)과 자동차 통신 기술을 한층 높일 것”이라고 기대했다.


회사 측은 인수 가격을 외부에 공개하지 않았다. 앞서 삼성전자는 미래 성장 동력으로 전장 사업 분야를 지목하고 지난 2017년 80억 달러(당시 약 9조 3,700억 원)를 들여 하만을 인수했다.


/전희윤 기자 heeyoun@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