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실시간

기업실적·지표개선에 다우 3만4,000 돌파 [데일리 국제금융시장]

은행 1분기 수익개선 이어져
3월 소매판매 9.8% 급등

  • 김영필 기자
  • 2021-04-16 06:58:56
  • 프린트하기
  • 이메일보내기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기업실적·지표개선에 다우 3만4,000 돌파 [데일리 국제금융시장]
뉴욕증권거래소(NYSE) 내부. /AFP연합뉴스

기업들의 분기 실적이 좋게 나오고 소매지표가 나아지면서 미국 뉴욕증시의 주요지수가 상승했다.


15일(현지 시간) 미 경제 방송 CNBC에 따르면 이날 뉴욕증권거래소(NYSE)의 다우존스산업평균지수는 전날보다 305.10포인트(0.90%) 오른 3만4,035.99에 장을 마감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은 45.76포인트(1.11%) 상승한 4,170.42, 나스닥은 180.92포인트(1.31%) 오른 1만4,038.76에 마감했다. 다우지수는 사상 처음으로 3만4,000을 넘어섰고 S&P500도 최고치를 경신했다.


이날 뱅크오브아메리카(BOA)는 1분기 순이익이 80억5,000만달러, 주당순이익(EPS)이 86센트라고 밝혔다. 분기 순이익은 전년 대비 두배나 증가했다.


씨티그룹도 순익이 79억4,000만 달러, EPS는 3.62달러로 집계됐다고 발표했다. EPS는 애널리스트들의 예상치인 2.60달러를 크게 웃돈다. 블랙록도 1분기 순익이 12억 달러, 주당순이익(EPS)은 7.77달러를 기록했다고 발표했다.


미 상무부가 발표한 3월 소매판매는 전월 대비 9.8% 늘어났다. 3월 소매판매는 지난해 5월 이후 최대 상승률을 기록했으며 시장 전망치 6.1% 증가보다 높았다. 전달치도 3.0% 감소에서 2.7% 감소로 수정됐다.


뉴욕주의 제조업 활동은 2017년 10월 이후 최고치를 경신했고, 필라델피아 제조업 활동은 거의 50년 만에 최고치를 기록했다. 4월 엠파이어스테이트 지수는 전월 17.4에서 26.3으로 상승했다. 이는 2017년 10월 이후 최고치다. 시장 예상치는 20이었다. 4월 필라델피아 연은 제조업 지수는 전월 44.5에서 50.2로 올랐다. 거의 50년 만에 최고치다. 저널이 집계한 전문가 전망치는 42.0이었다.


고용 관련 지표도 개선됐다. 미 노동부는 지난주 실업보험청구자수가 전주보다 19만3,000 명 급감한 57만6,000 명(계절 조정치)을 기록했다고 발표했다. 2020년 3월 14일 주간의 25만6,000 명 이후 최저치다.


국제유가는 경제 지표 호조로 원유 수요가 회복될 것이라는 기대가 강해지면서 상승했다. 이날 뉴욕상업거래소의 5월물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 가격은 전장보다 31센트(0.5%) 오른 배럴당 63.46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뉴욕=김영필 특파원 susopa@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