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실시간

'쿠팡효과' 소프트뱅크 순익 51.5조…日기업 사상최대

2020회계연도 흑자전환 성공
비전펀드 투자이익 77조 넘어

  • 맹준호 기자
  • 2021-05-12 17:49:56
  • 프린트하기
  • 이메일보내기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쿠팡효과' 소프트뱅크 순익 51.5조…日기업 사상최대

손정의(사진) 회장이 이끄는 소프트뱅크그룹이 일본 기업 역사상 최대 규모의 순이익을 기록했다.


소프트뱅크그룹은 2020 회계연도(2020. 4~2021. 3)에 연결 기준 4조 9,879억 엔(약 51조 5,000억 원)의 순이익을 냈다고 12일 발표했다.


교도통신에 따르면 소프트뱅크그룹의 2020 회계연도 순이익은 일본 기업 사상 최대 기록이다. 종전의 연간 최대 순이익은 도요타자동차가 2017 회계연도에 낸 2조 4,939억 엔이었다.


미국 뉴욕 증시에 상장된 쿠팡 등 소프트뱅크그룹에서 투자한 기업의 주가 상승에 따른 평가 이익이 소프트뱅크그룹이 2019 회계연도의 9,615억 엔 적자에서 2020 회계연도에 대규모로 흑자로 전환하는 데 기여했다.


'소프트뱅크 비전펀드' 등을 통한 투자 이익이 7조 5,290억 엔(약 77조 8,000억 원)에 달했다.


소프트뱅크그룹의 2020 회계연도 매출액은 전년 대비 7.4% 늘어난 5조 6,281억 엔(약 58조 2,000억 원)이었다.


NHK는 미국 정보기술(IT) 기업 우버와 한국 통신판매 업체 쿠팡 등 소프트뱅크그룹이 투자한 기업의 주가 상승과 신규 상장을 사상 최대 순이익의 배경으로 꼽으면서 통신 업체인 소프트뱅크와 야후 및 라인을 산하에 둔 Z홀딩스 등 자회사의 실적도 호조를 보였다고 전했다.



/맹준호 기자 next@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