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al 실시간

케어닥, 80억원 규모 시리즈A 후속 투자 유치

총 106억원 규모 시리즈A 마무리

  • 이재명 기자
  • 2021-06-03 14:38:37
  • 프린트하기
  • 이메일보내기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시니어, 서비스, 케어닥, 프로그램, 디지털화, 오프라인, 플랫폼, 시리즈A, 스타트업, 투자 유치, 시니어 헬스케어

케어닥, 80억원 규모 시리즈A 후속 투자 유치


시니어 헬스케어 플랫폼 케어닥이 80억 원 규모의 후속 투자를 유치하며 총 106억 원 규모로 시리즈 A 투자를 마무리했다고 3일 밝혔다.


이번 후속 투자에는 뮤렉스파트너스, 롯데벤처스, 현대해상, 인사이트에퀴티파트너스, 하나은행, 휴맥스가 참여했다. 케어닥은 지난해 7월 시리즈 A 오픈 당시 확보한 26억 원의 투자금까지 총 106억 원으로 시리즈 A 투자를 마무리했다. 총 누적 투자 금액은 업계 최대인 115억 원이다.


케어닥은 이번 투자를 바탕으로 간병인 중개 플랫폼 서비스 고도화, 기업 간 거래(B2B) 간병 서비스 확장, 시니어 헬스케어 서비스 신규 출시, 요양 시설 관리 프로그램 도입 등 시니어 헬스케어 전반으로 사업 영역을 확대할 계획이다. 또한, 기술 개발과 사업 운영을 위한 전문 인력을 채용할 에정이다.


오지성 뮤렉스파트너스 부사장은 이번 투자 이유로 "케어닥은 시니어 헬스케어 시장의 혁신을 위해 간병 시장을 가장 눈에 띄게 혁신하고 있다”며 “온라인 간병 중개 서비스에서 오프라인 다인 간병 서비스까지 확장되는 사업 구조를 보며 시니어 헬스케어 전 영역을 아우르는 회사로 성장할 가능성을 높이 평가했다”고 설명했다.


전영민 롯데벤처스 대표는 "케어닥은 'L-Camp' 출신 기업으로 정보 비대칭이 심한 노인 돌봄 시장에서 가장 빠른 속도로 디지털화를 추진하며 시장을 선점하고 있다”며, “롯데가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시니어 헬스케어 사업에서 핵심적인 파트너로 성장할 수 있는 회사라고 생각해 투자를 결정하게 됐다"고 말했다.


박재병 케어닥 대표는 “한국의 빠른 노인 인구 증가 속도에 맞춰 시니어 헬스케어 시장도 성장 중이지만 여전히 돌봄 서비스 제공 과정과 관리 방법은 많은 발전이 필요한 실정"이라며 "이번 투자를 계기로 시니어를 위한 종합 케어 플랫폼으로 확장해 소비자에게 확실히 인식될 수 있는 ‘국내 1위 생활 서비스’로 자리 잡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재명 기자 nowlight@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