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al 실시간

IPO로 ‘M&A 큰 손’된 크래프톤…최소 2.3조 실탄마련

크래프톤 다음달 14~15일 일반 청약
공모 금액 5.6조 관측
IPO로 2,3조 M&A 실탄 조달
구주매출도 1.7조…장 의장 등 ‘잭팟’

  • 김민석 기자
  • 2021-06-16 09:25:47
  • 프린트하기
  • 이메일보내기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시그널] IPO로 ‘M&A 큰 손’된 크래프톤…최소 2.3조 실탄마련

크래프톤이 제시한 상장 몸 값은 28조 원이었다. 공모 금액만 최대 5조 6,000억 원으로 역대 최대 수준. 크래프톤은 자금 대부분을 인수합병(M&A) 등에 투입한다는 계획이다. 장병규 의장과 임직원들도 구주 매출을 통해 거액의 현금을 쥐게 됐다.


크래프톤은 16일 IPO를 통해 1,006만 230주를 공모한다고 공시했다. 공모가는 45만 8,000~55만 7,000원으로 이달 28일부터 다음 달 9일까지 수요예측을 통해 공모가를 확정, 14~15일 일반 청약을 진행할 계획이다. 공모금액은 공모가 상단 기준 5조 6,035억 원으로 2010년 삼성생명이 세운 역대 최다 조달 금액 4조 8,000억 원을 훌쩍 넘어설 예정이다. 공모가 상단 기준 상장 몸 값으로는 28조 194억 원을 제시했다.


크래프톤은 이번 공모를 신주모집 703만 주(69.9%)와 구주매출 303만 230주(30.1%)로 진행할 계획이다. 회사에 신규로 유입되는 자금은 공모가 하단 기준 약 3조 2,000억 원. 이 중 2조 3,000억 원을 인수합병(M&A)에 투입한다는 계획이다. 배틀그라운드 이후 신규 게임 및 지적재산권(IP) 확보를 위한 행보로 풀이된다. M&A 전략도 구체적으로 잡아놨다. 2조 3,000억 원 중 약 1조 6,800억 원은 대형 M&A에, 6,500억 원 가량은 소규모 M&A 및 소수 지분 투자에 투입한다는 계획이다.


크래프톤이 역대 급 몸 값으로 상장을 추진하면서 구주매출 규모도 큰 편이다. 상단 기준 1조 6,878억 원에 달한다. 특히 사모펀드 운용사와 장병규 의장은 1조 5,000억 원이 넘는 현금을 쥐게 됐다. 벨리즈원 유한회사가 276만 9,230주를 구주매출로 내놓기 때문이다. 벨리즈원은 장 의장과 IMM인베스트먼트가 함께 설립한 펀드다. 이 밖에 김창한 대표 780억 원, 김형준 PD 557억 원, 조두인 블루홀스튜디오 대표 117억 원을 현금화 한다.


한편 크래프톤은 전체 공모주식 중 20%인 201만 2,046주를 우리사주조합에 배정하며, 나머지 804만 8,184주를 대상으로 일반 공모에 나선다. 일반 투자자들엔 251만 5,058~301만 8,069주가 배정될 예정이다.


/김민석 기자 seok@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