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dustry 실시간

GS에너지, 글로벌 2위 재생에너지 회사 손잡고 亞 공략

  • 한재영 기자
  • 2021-06-16 18:00:18
  • 프린트하기
  • 이메일보내기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GS에너지, 글로벌 2위 재생에너지 회사 손잡고 亞 공략
허용수(앞줄 왼쪽) GS에너지 사장과 사비에르 비테리(〃오른쪽) 이베르드롤라 재생에너지부문 대표가 16일 스페인 마드리드 스페인상공회의소에서 재생에너지 사업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있다. /사진 제공=GS

GS에너지가 스페인 최대 전력회사인 이베르드롤라와 아시아 친환경 에너지 사업을 공동 추진한다.


GS에너지는 16일 스페인 이베르드롤라와 아시아 지역에서 태양광과 육상·해상 풍력발전을 공동 개발하는 내용의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허용수 GS에너지 사장과 사비에르 비테리 이베르드롤라 재생에너지 부문 대표가 스페인 마드리드에 있는 스페인상공회의소에서 직접 만나 MOU를 체결했다. GS에너지와 이베르드롤라는 합작 투자회사(JV)를 세워 사업을 전개할 방침이다.


이베르드롤라는 스페인 최대 전력기업이자 용량 기준 세계 2위 재생에너지 기업이다. 현재 운영 중인 신재생에너지 규모는 35기가와트(GW)고, 오는 2025년까지 60GW 규모로 용량을 늘리는 것이 목표다. GS에너지를 비롯해 GS그룹 전체적으로 보유한 발전 용량은 5.8GW로, 국내 뿐 아니라 아시아 지역으로 사업 확장을 노리는 GS에너지로서는 이베르드롤라가 최적의 파트너인 셈이다.


허 사장은 “성공적인 에너지전환을 위해서는 재생에너지사업에 대한 글로벌 선진기술을 적극 도입하는 것이 필요하다”며 “이번 MOU 체결을 통해 이베르드롤라의 세계 최고 수준의 재생에너지 운영 노하우와 GS에너지의 프로젝트 개발 능력이 결합 된다면 양사뿐 아니라 한국과 스페인 양국이 윈윈 할 수 있는 시너지를 기대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재영 기자 jyhan@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