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dustry 실시간

‘메타버스로 시승하세요’ 현대차, 가상공간 플랫폼 ‘제네토’서 쏘나타 N라인 가상 시승

  • 김능현 기자
  • 2021-06-25 09:20:39
  • 프린트하기
  • 이메일보내기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3차원 가상세계인 메타버스(Metaverse) 열풍이 부는 가운데 현대차가 국내 대표 글로벌 메타버스 플랫폼인 네이버제트(NAVER Z)의 ‘제페토’와 함께 가상공간에서 쏘나타 N 라인을 시승할 수 있는 경험을 제공한다고 25일 밝혔다.


메타버스는 가상, 초월을 뜻하는 메타(Meta)와 현실 세계를 의미하는 유니버스(Universe)의 합성어로 가상과 현실이 상호작용하는 혼합현실을 말한다.


메타버스 플랫폼인 제페토는 사용자(개인)를 표현하는 아바타를 통해 가상 공간에서 친구들과 소통하며 놀이, 쇼핑, 업무 등을 즐기는 서비스로, 제약 없이 자유롭게 원하는 활동을 할 수 있다는 점에서 전 세계 MZ세대에게 인기를 끌고 있다.


현대차는 자동차 업계 최초로 메타버스 플랫폼 제페토에서 차량을 구현, 플랫폼 내 인기 맵(공간)인 다운타운과 드라이빙 존에서 쏘나타 N 라인을 시승할 수 있게 했다.


메타버스 시승을 통해 잠재 고객인 MZ세대와의 소통 및 하이테크 이미지를 강화하겠다는 전략으로 풀이된다. 현대차는 다음 달 1일부터 3주간 쏘나타와 함께 한 콘텐츠를 제페토에 포스팅한 고객 중 추첨을 통해 경품을 증정하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현대차 관계자는 “우수한 상품성을 갖춘 쏘나타를 매개체로 MZ세대가 주된 사용자인 가상세계 플랫폼까지 고객 경험을 확장해 신기술을 선도하는 브랜드 이미지를 구축하겠다”며 “향후에도 차종을 확대해 다양한 글로벌 플랫폼에 지속해서 구현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메타버스로 시승하세요’ 현대차, 가상공간 플랫폼 ‘제네토’서 쏘나타 N라인 가상 시승

‘메타버스로 시승하세요’ 현대차, 가상공간 플랫폼 ‘제네토’서 쏘나타 N라인 가상 시승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