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dustry 실시간

LIG넥스원, 장거리지대공유도무기 개발 설비 완공

한국형미사일방어체계 ‘L-SAM’ 개발 위한 핵심 설비

  • 서종갑 기자
  • 2021-06-25 09:47:46
  • 프린트하기
  • 이메일보내기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LIG넥스원, 장거리지대공유도무기 개발 설비 완공
23일 LIG넥스원 김천하우스에서 열린 ‘L-SAM 체계조립·점검장 준공식’에 참석한 고덕곤(왼쪽 세번째) 국방과학연구소 미사일연구원장, 김지찬 LIG넥스원 대표이사(〃 네번째) 등 주요 관계자들이 테이프 커팅을 하고 있다./사진 제공=LIG넥스원

LIG넥스원(079550)이 한국형미사일방어체계(KAMD)의 핵심 전력인 장거리지대공유도무기(L-SAM) 개발에 특화된 전용 설비를 완공했다고 25일 밝혔다.


지난 23일 LIG넥스원 김천하우스에서 열린 ‘L-SAM 체계조립·점검장’ 준공식에는 김지찬 LIG넥스원 대표이사, 방위사업청, 국방과학연구소, 국방기술품질원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LIG넥스원은 1년 2개월을 들여 5만 700평에 달하는 김천하우스 부지에 760평 규모로 L-SAM체계조립·점검장을 건립했다. 최첨단 유도무기의 핵심 구성품 개발 및 체계조립, 점검장 등 설비 시설을 갖췄다. 총 92억 원을 들였다. LIG넥스원 관계자는 “L-SAM의 인큐베이터가 될 체계조립·점검장은 개발완료 이후에도 안정적 품질관리를 위한 핵심 설비로서 역할을 담당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국방과학연구소는 항공기·탄도탄 요격체계인 L-SAM을 2024년까지 개발할 계획이다. 이 무기체계는 일부 선진 국가에서만 개발에 성공한 최첨단 유도무기로 항공기 및 탄도탄 위협으로부터 국내 핵심시설을 방어한다. LIG넥스원은 전용 설비 건립을 계기로 ‘유도무기 체계종합’ 부문에서 입지를 다질 방침이다. ‘천궁’, ‘천궁 II’를 비롯한 유도무기와 감시정찰, 지휘통제·통신, 항공전자, 전자전 등 첨단 무기체계 개발에 참여해 쌓은 노하우를 결집해 L-SAM 개발 성공에 기여한다는 다짐이다.


김지찬 대표이사는 “방위사업청과 국방과학연구소, 국방기술품질원을 비롯한 많은 관계자들의 관심과 지원으로 L-SAM 체계조립·점검장이 완공됐다”며 “최첨단 국산무기 개발의 산실 역할을 성공적으로 수행할 수 있도록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2021.07.27 (장종료)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추세차트 EBITDA 마진율
코스피LIG넥스원 44,000 350 +0.80%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