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ternative 실시간

JLL, 韓 최초 호텔·호스피탈리티 투자 자문 전담 사무소 개설

한국 호텔 거래 규모 아태지역 4위
올 상반기 8억4,900만 달러 달해
JLL, 글로벌 투자자 대상 투자 자문 제공

  • 김민경 기자
  • 2021-08-19 09:51:05
  • 프린트하기
  • 이메일보내기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JLL, 부동산, 호텔, 호텔매각, 밀레니엄힐튼매각, 부동산자문사

[시그널] JLL, 韓 최초 호텔·호스피탈리티 투자 자문 전담 사무소 개설

JLL 호텔·호스피탈리티 그룹(JLL Hotel & Hospitality Group)이 한국에 호텔 투자 및 자문 서비스를 전담하는 서울 사무소를 개설한다고 19일 밝혔다. JLL은 글로벌 부동산 자문사 최초로 국내에 호텔 서비스를 제공하는 전담 사무소를 개설하고 현지화 전략을 바탕으로 국내 호텔 부동산 시장 확대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호텔 사업 수장으로는 김민준 총괄이사가 선임됐다. 김민준 이사는 미국 코넬 대학의 호텔 경영 학부 졸업 후 로스앤젤레스 소재의 글로벌 회계 법인 E&Y(언스트앤영)의 부동산 전략 및 거래 팀의 매니저로 호텔 및 엔터테인먼트 자산을 전문으로 하는 부동산 감정평가, 실사 및 자문 프로젝트를 이끌었다. 김민준 이사는 호텔 부문에 대한 투자 자문 및 자산 관리 서비스를 담당하게 된다. 전세계적으로 한국 기관 투자 자본이 점차 중요해지고 확대됨에 따라 국내 기관의 해외 투자 서비스도 제공한다.



[시그널] JLL, 韓 최초 호텔·호스피탈리티 투자 자문 전담 사무소 개설
김민준 JLL호텔·호스피탈리티 그룹 총괄 이사

잔더 나인스 JLL 호텔 및 호스피탈리티 그룹 아시아 태평양 지역 호텔 부문 투자 자문 및 자산 관리 대표는 "한국은 최근 몇 년 동안 호텔 개발이 급격히 증가했고 초기의 서울 중심 개발이 점차 다른 지역으로 확장되고 있는 추세"라며 "호텔 부동산 시장이 진화하면서 많은 해외 자본이 한국으로 몰려드는 등 투자자 기반이 확대되고 있는 추세"라고 말했다.


JLL은 이에 따라 호텔 매입과 관련한 자금 흐름 단계에서 자문 서비스를 제공해 호텔 부문 투자 증진을 촉진할 계획이다. 잔더 나인스 대표는 "호텔 자산의 전문화된 투자 자문 및 중개 서비스는 JLL이 국내에서 제공하고 있는 광범위한 자산 서비스를 보완하게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JLL에 따르면 2021년 상반기 총 미화 37억 달러 규모에 달하는 아시아 태평양 지역 호텔 거래 가운데 중국과 일본, 한국이 86%를 차지했다. 이가운데 한국은 △2019년 14억 달러 △2020년 7억 7,000만 달러로 아시아 태평양 지역 호텔 거래 규모 4위를 기록했다. 올해 상반기 한국 시장 투자 규모는 전년 동기 대비 55% 이상 증가한 8억4,900만 달러에 달한다.


코리 하마바타 JLL 부사장은 "세계적으로 중요해지고 있는 한국 호텔 시장에서 전담 사무소 설립을 통해 호텔 관련 서비스를 강화하게 되어 의미가 크다"며 "김 이사의 호텔 및 호스피탈리티 분야의 폭넓은 글로벌 경험 및 네트워크가 현지 시장에 대한 전문 지식과 통찰력과 어우러져서 한국 투자자에게 더 많은 투자 기회를 제공하고 신속한 투자 전략을 지원하여 투자 포트폴리오에 가치를 배가하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JLL은 10년 연속 아시아 태평양 지역 최고의 호텔 투자 자문 회사로 선정됐다. 리얼 캐피털 애널리틱스(RCA·Real Capital Analytics)에 따르면 JLL은 2011년 이래 미화 210억 달러 이상에 달하는 호텔·리조트 거래 자문을 제공했다. 아시아 태평양 지역 총 거래 규모의 51%에 해당하는 규모다.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