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실시간

연준 부양책 지속·헝다 우려 완화에 다우 1.48%↑ [데일리 국제금융시장]

S&P 1.21%·나스닥 1.04% 상승

  • 뉴욕=김영필 기자
  • 2021-09-24 06:55:14
  • 프린트하기
  • 이메일보내기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연준 부양책 지속·헝다 우려 완화에 다우 1.48%↑ [데일리 국제금융시장]

연방준비제도(Fed·연준)의 부양책이 지속할 것이라는 기대와 중국 헝다그룹에 대한 우려가 완화하면서 미국 뉴욕증시의 주요 지수가 상승했다.


23일(현지 시간) 미 경제 방송 CNBC에 따르면 뉴욕증권거래소(NYSE)의 다우존스산업평균지수는 전날보다 506.50포인트(1.48%) 오른 3만4,764.82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은 53.34포인트(1.21%) 상승한 4,448.98, 나스닥은 155.40포인트(1.04%) 뛴 1만5,052.24에 마감했다.


찰리 리플리 알리안츠 인베스트먼트 매니지먼트의 선임 투자 전략가는 “경제의 앞길을 둘러싸고 있던 불확실성이 있었는데 연준이 시장에 어느 정도 신뢰를 심어줬다”며 “부채한도와 중국 부동산 시장 문제 등 투자자 심리를 짓누르던 리스크가 사라지고 있다”고 분석했다.


다만, 투자자들은 아직 미국 달러 표시 채권 8,300만 달러에 대한 이자 지불여부를 기다리고 있다고 CNBC는 전했다.


국제유가는 공급 우려가 지속되면서 상승했다. 이날 뉴욕상업거래소의 11월물 서부텍사스산원유(WTI) 가격은 전날보다 1.07달러(1.48%) 오른 배럴당 73.30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