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dustry 실시간

[Car&Fun]"날씨가 쌀쌀해졌네…아리아, 히터 좀 틀어줘"

볼보 인포테인먼트 서비스 강화
플래그십 S90·V90 크로스컨츠리
SKT 티맵·AI플랫폼 서비스 탑재
24시간 긴급 출동 '온 콜'도 제공

  • 김능현 기자
  • 2021-10-17 10:00:21
  • 프린트하기
  • 이메일보내기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볼보자동차코리아가 국내 최초 통합형 SKT 인포테인먼트 서비스를 탑재한 플래그십 모델, S90 및 V90 크로스컨트리를 출시했다.

두 모델에는 디지털 전환을 겨냥한 볼보자동차의 글로벌 모델 업데이트 일환으로 신형 XC60에 이어 안드로이드 기반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및 디지털 서비스 패키지가 확대 적용됐다.

국내에서는 티맵모빌리티와 함께 300억원을 투자해 개발한 통합형 SKT 인포테인먼트 서비스가 제공된다. SKT의 내비게이션 티맵과 AI 플랫폼, 누구(NUGU), 사용자 취향 기반 음악 플랫폼, 플로(FLO)를 차와 통합한 인포테인먼트 서비스등이다. 최대 96%에 달하는 한국어 음성 인식률을 갖춘 게 특징이다.

이번 시스템 탑재로 운전자들은 드라이빙에 집중하면서 ‘아리아’를 호출하는 것 만으로 실내 및 시트 온도 조절, 목적지 설정, 음악 및 추천 플레이리스트 재생, 메시지 전송, 생활 정보 탐색 등을 수행할 수 있다. 또한 누구(NUGU) 스마트홈 사용자라면 조명이나 에어컨, 로봇청소기 같은 스마트 가전까지 제어가 가능하다.

디지털 서비스 패키지에는 △스마트폰을 통한 차량 개폐 및 온도 설정 등이 가능한 볼보카스 앱 △비상상황 발생 시 버튼 하나만으로 24시간 사고접수 및 긴급출동을 신청하는 ‘볼보 온 콜’ △스마트폰 무선 충전 기능 △5년 LTE 데이터 등이 제공된다. 초미세먼지를 정화하는 어드밴스트 공기청정기, 항균작용을 돕는 이오나이저 등 고급 편의사양도 추가됐다. 이윤모 볼보코리아 대표는 “단순히 이동수단을 넘어 차별화 된 경험을 선사하는 새로운 인포테인먼트 서비스로 스웨디쉬의 가치를 경험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볼보 S90 인테리어

볼보 S90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