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inance 실시간

KIC, 영국서 ESG 투자 기회 발굴 나선다

12일 英국제통상부와 투자협력 MOU 체결
UN 기후변화협약 총회 계기..ESG 투자기회 모색

  • 김민경 기자
  • 2021-11-12 13:50:00
  • 프린트하기
  • 이메일보내기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KIC, 진승호, 국부펀드, ESG, ESG투자

진승호 KIC 사장(왼쪽)과 마이크 프리어(Mike Freer) 영국 국제통상부 부장관/사진=KIC


한국투자공사(KIC)가 영국 국제통상부와 영국 지역의 ESG 투자 기회 발굴을 위해 협력한다.

KIC는 12일 오전 서울 중구 KIC 본사에서 영국 국제통상부(UK Department for International Trade)와 투자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MOU 체결은 같은날 영국에서 폐막된 제26차 UN 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COP26)를 계기로 개최국인 영국의 국제통상부와 대한민국 국부펀드 간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ESG 투자기회 모색을 위해 추진됐다. 특히 마이크 프리어(Mike Freer) 영국 국제통상부 부장관과 사이먼 스미스(Simon Smith) 주한영국대사가 직접 MOU 체결식에 참석해 강한 투자협력 의지를 내비쳤다.

양 기관은 이번 MOU를 바탕으로 영국 정부기관을 통한 투자 지원 및 ESG 관련 투자건 소개, 녹색금융(Green Finance) 등 투자 관련 정보 제공, 영국 정부 관계자와의 미팅 수행 등 포괄적인 협력을 진행해 나갈 예정이다. 진승호 사장은 체결식에서 "이번 MOU를 통해 양국의 우호·협력 증진은 물론 KIC의 투자수익률 제고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며 "앞으로도 우수한 ESG 관련 투자 기회 발굴을 위해 영국을 포함한 해외 정부기관과의 협력을 더욱 활발하게 모색하겠다"고 밝혔다. 마이크 프리어 부장관은 "영국을 세계에서 가장 매력적인 투자국으로 만드는 것이 우리의 목표"라며 "대한민국 국부 펀드인 KIC가 지속가능 투자에 있어 특별히 주목하는 시장으로 영국을 선정한 것은 녹색금융 시장의 강점과 국제 투자자가 이용할 수 있는 광범위한 투자 기회를 제공하고 있음을 입증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KIC는 지난 10월 기후변화 관련 국부펀드 협의체(One Planet Sovereign Wealth Funds) 연차총회에 참석하는 등 글로벌 정부기관 및 국부펀드들과의 책임투자 파트너십을 강화하고 있다. 지난 2019년부터 매년 국내 기관투자자들과 협력해 ESG 관련 국제회의를 개최하는 등 ESG 트렌드 공유 및 확산을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는 중이다.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