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oney 실시간

임인년 새해…지방 대도시서 마수걸이 분양

  • 양지윤 기자
  • 2022-01-07 10:41:36
  • 프린트하기
  • 이메일보내기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지난해 서울 아파트 공급 부족으로 지방 분양 단지에 대한 관심이 높아진 가운데 지방 대도시들에서는 새해 첫 마수걸이 분양을 앞두고 있다.

7일 부동산 정보업체 부동산인포에 따르면 올해 서울 분양물량 역시 1만8,436가구로 전국 35만7,042가구의 약 5% 수준에 불과하다. 서울 물량이 워낙 적다보니 지방마수걸이 분양으로 눈길을 돌리는 수요자들이 늘어나고 있다.

건설사들의 새해 첫 분양은 알짜 아파트로 선보이는 경우가 많다. 한 해 사업의 시작을 알릴 뿐 아니라 연초 분양 결과에 따라 전반적인 시장의 흐름을 주도할 수 있기 때문이다. 실제로 롯데건설이 작년 7월 마수걸이 분양으로 경남 창원에 공급한 ‘창원 롯데캐슬 센텀골드’는 1순위 청약에만 2만5,831명이 몰려 평균 70.58대 1의 경쟁률을 기록한 바 있다.

권일 부동산인포 리서치팀장은 “해마다 건설사들의 첫 분양 사업은 분양 성패에 따라 후속 단지에도 영향을 줄 수 있기 때문에 더욱 심혈을 기울일 수 밖에 없다”며, “특히 지난해 서울 일반분양 물량이 3,200여 가구로 역대 최소치를 기록한 가운데 올해 지방 대도시 알짜 단지의 청약 열기가 뜨거울 것으로 전망된다”고 말했다.

한화건설은 충북 청주 서원구 모충동 일원에 청주 첫번째 ‘포레나’ 브랜드인 ‘한화 포레나 청주매봉’을 이달 중 분양한다. 청주 원도심에 들어서는 이 단지는 전용 74~104㎡ 총 1,849가구로 서원구 최대 규모다. 같은 달 충남 천안 서북구 성성동 일원에 ‘한화 포레나 천안노태’도 분양할 예정이다. 전용 84~114㎡ 총 1,608가구 규모며, 천안 핵심 입지에 세 번째로 분양하는 ‘포레나’ 브랜드 아파트인 만큼 대규모 브랜드타운을 형성해 우수한 인프라를 누릴 전망이다.

대우건설도 충북 음성 기업복합도시 B3블록에 '음성 푸르지오 더 퍼스트'를 공급한다. 이 단지는 1월 5일 1순위 청약에 돌입했으며, 오는 12일 당첨자 발표를 진행한다. 지하 2층~지상 29층, 총 1,048세대로 조성된다. 쌍용건설도 부산 기장군 일원에 ‘쌍용 더 플래티넘 오시리아’를 선보이며 삼성물산이 부산 동래구 온천동에 공급하는 ‘래미안 포레스티지’도 분양을 앞두고 있다.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