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dustry 실시간

포스코, 인도 아다니그룹과 친환경제철소 합작사업 추진

7일 양사 포괄적 협력 양해각서 체결
인도 고급강 시장 공략, 친환경 부응

  • 서종갑 기자
  • 2022-01-13 12:00:25
  • 프린트하기
  • 이메일보내기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최정우(오른쪽부터) 포스코그룹 회장, 김학동 〃 철강부문장(부회장), 가우탐 아다니그룹 회장, 수딥타 〃 CTO가 7일 인도 친환경 일관제철소 합작을 비롯해 탄소저감 정책 대응을 위한 재생에너지, 수소 등 그룹 차원의 협력 가능한 다양한 사업기회를 발굴하기 위한 포괄적 협력 양해각서 체결식을 온라인으로 진행했다./사진 제공=포스코그룹


포스코가 인도 아다니(Adani)그룹과 친환경 일관제철소 합작사업을 추진한다.

양사는 온라인으로 포괄적 협력 양해각서(MOU) 체결식을 개최했다고 7일 밝혔다.

MOU에 따라 양사는 인도에 친환경 일관제철소 합작사를 설립한다. 제철소는 인도 서북부 구자라트주 문드라 지역에 지어질 전망이다. 탄소저감 정책 대응을 위한 재생에너지, 수소, 물류, 화학 등 추가 사업 기회도 발굴한다.

1988년 설립된 아다니그룹은 2020년 매출 150억 불 규모로 성장한 인도 최대 에너지·물류 기업이다. 항만 운영, 자원개발, 발전, 신재생에너지, 석유가스, 인프라 건설 및 운영 등 인도 전역에서 다양한 사업을 펼치고 있다. 최근 재생에너지 및 그린수소 생산 관련 대규모 투자계획을 발표했다.

포스코는 이번 아다니그룹과 협업으로 인도 고급강 수요 선점 등 철강시장에서의 입지를 확고히 다져나간다는 계획이다. 포스코는 인도 서부 마하라스트라에서 연산 180만 톤 규모의 냉연도금 공장과 푸네, 델리, 첸나이, 아메다바드에 4개의 가공센터를 운영하는 등 인도 고급 자동차강판 시장에서 최고의 경쟁력을 보유한 철강사로 평가 받고 있다. 양사는 12일 구자라트 주정부와 합작사업의 성공적 추진을 위한 3자 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에 따라 구자라트 주정부는 중앙정부의 지원과 협조를 이끌어 내는 역할을 하게 된다.

최정우 포스코그룹 회장은 이날 서명식에서 “이번 업무협약으로 포스코의 제철 기술력과 아다니그룹의 에너지, 인프라 전문성이 결합할 경우 철강을 비롯한 미래 친환경 사업에서 시너지를 발휘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2022.01.24 (장종료)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추세차트 EBITDA 마진율
코스피POSCO 274,500 7,500 -2.66%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