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al 실시간

'5,100억' 하나금투빌딩 품은 코람코더원리츠, 올해 상장리츠 1호 출격

19일 증권신고서 제출..공모 절차 착수
2월 말 수요예측 거쳐 3월 코스피 상장

  • 김민경 기자
  • 2022-01-20 09:09:17
  • 프린트하기
  • 이메일보내기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코람코자산신탁, 코람코, 더원리츠, 리츠, 하나금융투자, 하나금융투자빌딩, 오피스리츠, 공모주, IPO



서울 여의도 랜드마크인 하나금융투자빌딩을 담은 코람코더원리츠가 올해 상장 리츠 1호로 나선다. 2월 말 수요예측을 거쳐 3월 코스피 시장에 상장할 예정이다.

코람코자산신탁은 19일 금융감독원에 코람코더원리츠 증권신고서를 제출하고 본격적인 공모 절차에 착수했다고 20일 밝혔다.

코람코더원리츠는 국내 민간 리츠 시장에서 20년간 1위를 지켜온 코람코자산신탁이 선보이는 첫 영속형 오피스 리츠다. 여의도 금융지구 랜드마크인 ‘하나금융투자빌딩’을 기초자산으로 담고 있다. 자산 규모는 약 5,100억 원이다.

하나금융투자빌딩은 지하철 5호선과 9호선 환승역인 여의도역과 인접한 지하 5층~지상 23층, 연면적 6만9,800㎡ (약 2만1,100평) 규모의 프라임 오피스 빌딩이다. 준공 이후 지금까지 하나금융그룹 계열사와 한국3M, 인텔코리아 등 글로벌 기업들이 임차 중이다. 그간 서울 주요 권역 오피스들이 시기에 따라 공실률 등락을 보였음에도 하나금융투자빌딩은 꾸준히 1% 미만의 낮은 공실률을 기록하고 있다.

특히 최근 금융업과 IT업계의 호황으로 여의도권역 오피스 수요가 증가함해 여의도 중심지역에 위치한 프라임 오피스 빌딩으로서의 매력이 한층 부각되고 있다는 평가다. 코람코자산신탁은 "서울시의 여의도 디지털금융 중심지 구상에 따라 해외 기업 및 금융기관 유치가 본격화되면 향후 부동산자산으로서 가치는 더욱 상승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코람코자산신탁은 국내 대표적인 리츠 운용사로 다수의 상장 리츠를 출시한 바 있다. 현재 이랜드 리테일 아울렛 5곳을 기초자산으로 한 ‘이리츠코크렙(088260)’과 전국 주요거점에 위치한 170곳의 주유소를 운영하는 ‘코람코에너지플러스리츠’ 등 다양한 자산을 담은 상장 리츠를 운용하고 있다.

윤장호 코람코자산신탁 본부장은 "코람코자산신탁의 진짜 경쟁력은 오피스 빌딩 운용"이라며 "여의도 하나금융투자빌딩은 코람코 대표 오피스 리츠인 코람코더원리츠의 첫 번째 자산으로, 안정성뿐만 아니라 수익성과 성장성 측면에서 투자자의 기대를 충분히 만족시킬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코람코더원리츠는 오는 2월 말 수요예측을 진행하고 3월 초 일반 청약을 거쳐 3월 내 코스피 상장 예정이다. 대표주관사는 삼성증권과 하나금융투자증권이다.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2022.05.23 (장종료)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추세차트 EBITDA 마진율
코스피LF 19,500 150 -0.76%
코스피이리츠코크렙 6,610 10 +0.15%
코스피코람코에너지리츠 6,550 40 +0.61%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