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dustry 실시간

포스코, 제철소 용역사 직원 사망사고 사과…“재발방지”

  • 서종갑 기자
  • 2022-01-20 17:41:52
  • 프린트하기
  • 이메일보내기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최정우(왼쪽 두번째) 포스코 회장이 지난 2021년 1월 7, 8일 포항, 광양제철소 등 현장을 방문해 직원들을 격려하고, 안전을 최우선 핵심가치로 삼아 행복한 삶의 터전으로 만들어 나가자고 강조했다./사진 제공=포스코


포스코가 포항제철소에서 발생한 용역업체 직원의 사망사고에 대해 사과했다.

포스코는 20일 최정우 회장 명의로 발표한 사과문에서 “불의의 사고로 인해 희생된 분의 명복을 빌며 유가족분들께 깊은 사과와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고 밝혔다.

포스코는 “산업 현장에서 고귀한 목숨이 희생된 데 대해 참담하고 안타까운 마음을 금할 길이 없다”며 “회사를 지켜봐 주시는 지역사회에도 걱정과 심려를 끼쳐 진심으로 죄송한 마음”이라고 했다. 이어 “회사는 현재 사고대책반을 설치해 관계기관과 협조하며 정확한 사고원인 파악과 신속한 사고수습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향후 관계기관의 조사에도 최대한 협력하고자 한다”고 덧붙였다.

포스코는 “다시 한번 고인과 유가족께 깊은 애도를 표한다”며 “무거운 책임감을 느끼고 재발 방지 및 보상 등 후속 조치에 모든 힘을 기울이겠다”고 약속했다.

포스코와 포항남부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47분께 포항제철소 화성부 3코크스 공장에서 스팀 배관 보온작업자에 대한 안전감시를 하던 용역업체 소속 A(39)씨가 장입차량에 부딪히는 사고를 당해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숨졌다.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2022.05.23 (장종료)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추세차트 EBITDA 마진율
코스피POSCO홀딩스 292,500 1,000 +0.34%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