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oney 실시간

코빗도 '루나' 상장폐지…수수료 수익은 투자자 보호에 활용

업비트, 빗썸, 고팍스 이어 네 번째

  • 홍유진 기자
  • 2022-05-25 09:54:19
  • 프린트하기
  • 이메일보내기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코빗, 루나, 테라, 루나상폐, 상장폐지





가상자산 거래소 코빗이 ‘루나(LUNA)’의 거래 지원을 종료한다. 원화마켓을 운영하는 주요 거래소 중 업비트, 빗썸, 고팍스에 이어 네 번째 상장 폐지 결정이다.

코빗은 오는 6월 3일 오후 2시부터 루나 거래 지원을 종료한다고 25일 밝혔다. 루나 입금은 이달 31일 오후 2시까지만 가능하며 거래 지원 종료 후 출금은 8월 31일 오후 2시까지 가능하다.

코빗에서 루나를 거래 유의 종목으로 지정한 지난 10일 정오부터 현재(24일 오후 6시 기준)까지 루나 거래량은 약 148억 원이며 수수료 수익은 약 1,000만 원이다. 코빗은 이번 루나 사태 중 발생한 거래 수수료 수익 전액을 가상자산 투자자 보호에 활용하기로 했다.

오세진 코빗 대표는 “루나 가격 폭락으로 투자자들의 불안감이 확대되고 있는 만큼 하루빨리 불안의 원인을 해결하고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자 내린 결정”이라며 “수수료 수익을 투자자 보호에 활용해 보다 바람직한 가상자산 투자 문화를 만드는 데 일조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