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시세
최신 리포트

성장기업코로나 19로 인한 소비 트렌드의 변화와 기업의 대응

  • 발간2020.06.25
  • 조회356
  • 출처중소기업연구원
    • 프린트하기
    • 이메일보내기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 주요 내용

코로나 19의 확산으로 전 세계적으로 생활방식과 경제구조의 변화가 급격하게 나타나고 있다. 국경 봉쇄, 입국제한 등 이동 금지와 사회적 거리 두기 등의 시행은 소비자의 행동에 변화를 주고 있으며, 이러한 변화는 지속적으로 소상공인 및 중소기업에게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된다.


코로나 19로 인한 소비 형태의 변화 중, 전 세계적으로 디지털 기반의 비대면 채널의 선호가 촉진되는 것에 주목할 필요가 있다. 전 세계의 E-커머스 플랫폼 방문 수는 2020년 3월 기준, 1월 대비 약 15억 상승한 143.4억 회수의 방문을 기록하는 등 소비자들이 물리적으로 타인과의 접촉을 피하면서 소비할 수 있는 온라인 채널을 선택하고 있다.


코로나 19로 인해 소비자들의 음식 소비생활에도 변화가 나타나고 있으며, 이는 식품시장의 온라인 소비 활성화에 영향을 미치고 있다. 집 내부에서 식사하는 비율 및 음식배달과 포장에 대한 소비의향도 증가하고 있으며, 관련된 온라인 기반의 시장 성장도 기대되고 있다.


코로나19 이후에도 디지털 툴 및 관련 플랫폼을 통한 상호작용은 더욱 강화될 전망이다. 코로나19 발생 이후 재택근무 경험한 근로자의 경우 46%가 코로나19 이후에도 재택근무를 할 계획이라고 응답하는 등 코로나 19를 통해 경험했던 재택근무의 보편화에 따라 근무 환경에 변화가 생길 것으로 기대 되며, 디지털 플랫폼을 통한 원거리 교육방식의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이다.


코로나 19로 인해 변화하는 소비 트렌드로 대응하여 소매유통, 오피스, 교육, 법률 분야에서 비대면 서비스로 혁신을 꾀하는 기업들의 대응 사례를 주목할 필요가 있다.


국내 스타트업 바다드림은 고객데이터를 기반으로 공동구매를 통해 수산물을 배송해 주는 O2O 서비스인 ‘회이팅’을 운영하고 있다. 토스랩은 ‘잔디’라는 메신저 기반의 온라인 협업 툴을 제공하고 있으며, 해당 협업 툴은 업무자동화, 일원화가 가능한 특징이 있다. 에듀테크 스타트업인 ‘클라썸’은 수업의 소통을 돕는 양방향 학습플랫폼을 운영하고 있으며, 코로나 19로 인한 학교의 등교 연기 및 온라인 수업 여부는 사업의 기회로 작용하였다. 리걸테크 분야 스타트업인 아미쿠스렉스는 AI 기술기반의 비대면 법률서비스 ‘로폼’을 운영하고 있으며, 각종 법률문서의 자동작성 및 관리시스템을 솔루션으로 제공한다.


코로나 19가 장기화되면서 언택트를 넘어서 온라인으로 대면하는 온택트의 시대가 오고 있다. 이러한 변화는 오프라인 위주의 기업들에게는 매출 감소로 위기가 될 수도 있으나, 새로운 비즈니스 기회를 모색하는 기회가 될 수도 있으므로 소상공인 및 중소기업의 선제적인 대응이 필요하다.


소상공인 및 중소기업은 디지털 기반의 새로운 사업구조 모색과 기업 자체의 체질 개선이 필요하다. 전통적인 오프라인 업체들은 디지털 플랫폼을 활용하여 경쟁력 있는 비대면 사업기회를 발굴할 필요가 있다.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맞춰 소비행태의 변화 및 해당산업의 기술변화를 이해하고, 사업운영의 인식전환도 필요하다.


정부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비하여 소상공인 및 중소기업의 디지털 경쟁력 확보를 위한 지원책을 확대해야 한다. 비대면 사회에 대응하기 위한 디지털 기반 사업모델 발굴 및 기술개발 연계 지원이 필요하다. 또한 새롭게 등장하는 비즈니스 모델의 특성을 반영한 지원사업의 구조변화가 필요하다. 예를 들어 정책자금 지침에 새로운 환경변화를 반영하여 플랫폼 비즈니스 활용 및 이용에 대한 항목추가를 고려해야 한다

코로나_19로_인한_소비_트렌드의_변화와_기업의_대응.p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