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시세
최신 리포트

정보기술비대면 비즈니스(서비스)의 유형과 활성화 방안

  • 발간2020.07.10
  • 조회383
  • 출처중소기업연구원
    • 프린트하기
    • 이메일보내기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 2020년 코로나 사태는 스페인 독감 이래로, 전 세계 모든 국가의 경제, 사회 등 모든 분야에 막대한 영향을 준 초유의 사태로 기록될 전망이다. 인류 최대의 재앙으로 불리는 스페인 독감이 1918년에 발생해 2년 동안 전 세계에서 2,500만~5,000만 명이 목숨을 잃었다. 스페인 독감 이후 100여년 만에 코로나 바이러스가 전 세계를 강타, 대유행하며 우리나라를 비롯하여 전 세계의 인류는 사람 간 접촉을 피하는 상황이고, 전 세계의 경제 주체들 간 거래가 일시 정지 상태로 국내외 경제는 예측 불허의 시기를 맞이하고 있다.


■ 그러나, 코로나 위기 상황에서 우리나라는 세계적 방역 모범 국가로 인정받는 등 위기를 기회로 삼는 국가적 역량을 발휘하였다. 대한민국은 코로나 사태로 한국형 디지털 뉴딜에서 ‘비대면 비즈니스(서비스)’를 활성화시켜 코로나 이후 시대에 대한 대비책과 새로운 돌파구를 마련하려는 강력한 정책을 추진하고 있다.


■ 본고에서는 비대면 비즈니스(서비스) 유형들을 경제 주체(기업, 정부, 소비자[국민]) 간 거래(서비스) 모델인 ‘GBC(Government[정부], Business[기업], Consumer[소비자]) 모델’을 근간으로 분류하였다. GBC 모델의 B2C, B2B, G2B, G2C, G2G, C2C 관점의 ICT 디지털 기술을 활용한 다양한 비대면 비즈니스(서비스) 유형들을 다음과 같이 도출하였다.


○ B2C 관점 : 전자상거래(온라인 쇼핑), 인터넷 강의, 구독 경제, 재택근무, 스마트 상점, 무인배송, 온라인 채용, e-컬처, 스마트 금융, 비대면 의료


○ B2B 관점 : 전자 구매(물류),생산(제조),판매(유통), 전자 무역


○ G2B 관점 : 공공 조달, 온라인 해외 수출, 온라인 박람회/전시회


○ G2C 관점 : 전자정부, 온라인 교육, 온라인 전시관/박물관


○ G2G 관점 : 원격(화상) 회의, 전자정부 수출, 정부 간 수출입 계약


○ C2C 관점 : 인터넷 직거래


■ 이러한 관점에 따른 민간과 정부의 협력을 이끌 수 있는 비대면 비즈니스(서비스)의 활성화 방안을 다음과 같이 제언하였다.


○ 첫째, 비대면 사업 아이템 및 정부의 빅 데이터 활용을 통한 창업 활성화가 이루어져야 한다. 비대면 사업들 중 배달앱, 공유 주방, 핀테크/테크핀, 마이데이터, P2P 금융 등의 분야는 최근 몇 년 사이에 중소벤처기업형의 창업이 활발하게 일어난 분야이다. 이외에도 구독 경제, 무인배송, C2C의 인터넷 직거래에서 다양한 형태의 중소벤처 및 플랫폼 창업이 가능할 것으로 전망되며, 정부의 공공 빅 데이터가 오픈되어 민간에서 자유롭게 활용될 경우, 다양한 분야에서 창업이 파생될 수 있어 이에 따른 정부(중기부)의 지원이 필요하다.


○ 둘째, 비대면 사업 관련 R&D 지원이 강화되어야 한다. GBC 모델에서 B2B 관점은 대,중소기업 간 협력이 긴밀히 이루어질 수 있는 분야로, 대,중소기업 간 ‘비대면 생산(제조)’과 관련한 기술(R&D) 협력이 중요하다. 비대면 생산은 현재 정부와 대기업 간 공동으로 지원하는 중소,중견기업들의 ‘스마트 팩토리’와 연계될 수 있으며, 중소,중견기업의 자체 공장 자동화를 비롯하여 대기업과 비대면(온라인 제조 플랫폼)으로 연동된 생산 시스템의 기술 개발(R&D)에 대한 지원이 필요하다.


○ 셋째, 데이터 사이언티스트(Data Scientist) 양성을 통한 일자리 창출을 모색할 필요가 있다. GBC 모델에서 기업, 정부, 소비자(국민)의 각 경제 주체들 간 거래(상호작용) 시 다양한 빅 데이터가 생성된다. 정부도 대국민 서비스로 인해 국민과 관련한 빅 데이터를 보유함에 따라, 다양한 차원의 빅 데이터 분석이 이루어질 수 있고 한국판 디지털 뉴딜 사업에서 청년층을 대상으로 빅 데이터 분석 능력을 증진시키는 프로그램을 도입할 필요가 있다(예: 빅 데이터 사이언티스트 양성 지원사업). 이러한 프로그램을 통해 빅 데이터 분석의 전문성을 보유한 청년층들이 여러 산업 분야(예: ICT, 금융, 유통?물류, 무역 등)의 민간 기업들에서 일자리를 구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 넷째, K의료 산업의 글로벌화를 모색할 필요가 있다. 코로나19의 국가적 위기 상황에서 우리나라는 세계적 방역 모범 국가로 인정받았고, K-방역 제품과 K-의료는 세계적 수준으로 도약하였다. 최근 5년 사이 K의료는 대형 병원을 중심으로 해외 진출이 이루어져(예: 서울대병원의 UAE 진출), 중소병원들의 진출이 과제라 할 수 있다. K의료 산업이 비대면 의료 등으로 활성화될 경우, 전 세계인들을 대상으로 한 의료가 가능함에 따라 대형병원 및 중소병원들의 한국 의료 산업의 글로벌 진출을 도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비대면 의료에서 유리할 수 있는 대형 병원보다 개인 병원들에 대한 비대면 의료 시설,장비 등에 대한 지원, 개인 병원과 대형 병원 간 협력 촉진, K-의료의 글로벌 진출 촉진 정책 등이 필요하다. 특히, 한국의 성형 기술은 세계 최고 수준으로 중소성형외과의원들이 ‘K성형의료협동조합’을 구성, 규모화를 통해 세계 시장에 도전할 경우에 글로벌 진출이 용이할 것으로 판단된다.

[포커스_제20-15호]_비대면_비즈니스(서비스)의_유형과_활성화_방안_이정섭수석연구위원.p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