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시세
S-money 실시간
2020.02.19 (장종료) 새로고침

스카이문스테크놀로지

033790 KOSDAQ
  • 829
  • 0
  • 0.00%
거래량 :
0
거래대금(백만) :
0
  • 전일 829
  • 고가 0
  • 52주최고 3,390
  • 발행주식(천주) 17,117
  • 시가 0
  • 저가 0
  • 52주최저 683
  • 시가총액(백만) 14,190
종목 오버랩
통신장비
종목선택
확인
Zoom  1d  1m  3m  6m  YTD  1y  All   

동일업종 내 비교

통신장비
  • 200.92
  • 1.37
  • -0.68%
  • 상한0
  • 상승18
  • 보합2
  • 하락0
  • 하한27
업종별 시세
(거래대금 단위 : 백만, 시가총액 단위 : 억원)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거래량 거래대금(백만) 시가총액(억원)
케이엠더블유 55,800 400 -0.71% 813,743 45,440 22,220
오이솔루션 45,250 350 -0.77% 245,524 11,096 4,807
이노와이어리스 42,200 4,750 -10.12% 924,434 39,950 2,533
유비쿼스 32,600 400 -1.21% 54,727 1,783 1,670
서진시스템 32,100 250 +0.78% 572,952 18,097 5,810
쎄트렉아이 24,900 100 +0.40% 717,175 17,501 1,810
아이디스 22,600 100 +0.44% 63,006 1,431 2,422
삼지전자 11,150 200 -1.76% 600,216 6,656 1,820
코위버 11,050 250 +2.31% 639,300 7,115 1,083
우리넷 10,550 150 -1.40% 181,155 1,905 964
뉴지랩 10,550 100 -0.94% 159,621 1,666 2,614
파이오링크 9,760 100 -1.01% 22,155 215 669
인포마크 9,120 310 +3.52% 4,112 37 333
에이스테크 9,050 110 -1.20% 1,237,031 11,104 3,517
다산네트웍스 8,620 120 -1.37% 625,729 5,369 2,765
알에프텍 8,620 90 +1.06% 398,860 3,420 1,893
옵티시스 8,140 60 -0.73% 25,900 210 459
가온미디어 7,780 80 +1.04% 170,142 1,315 1,150
AP위성 7,490 70 -0.93% 72,012 538 1,125
현대통신 7,450 20 +0.27% 25,477 189 643

일별 시세

일자
2020.02.19
2020.02.18
2020.02.17
2020.02.14
2020.02.13
2020.02.12
2020.02.11
2020.02.10
2020.02.07
2020.02.06
일자 종가 전일비 등락률(%) 시가 고가 저가 거래량
2020.02.19 829 0 0.00% 0 0 0 0
2020.02.18 829 0 0.00% 0 0 0 0
2020.02.17 829 0 0.00% 0 0 0 0
2020.02.14 829 0 0.00% 0 0 0 0
2020.02.13 829 0 0.00% 0 0 0 0
2020.02.12 829 0 0.00% 0 0 0 0
2020.02.11 829 0 0.00% 0 0 0 0
2020.02.10 829 0 0.00% 0 0 0 0
2020.02.07 829 0 0.00% 0 0 0 0
2020.02.06 829 0 0.00% 0 0 0 0

시간별 시세

시간
시간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매도 매수 거래량 변동량
준비중 입니다.

※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계속기업보고서

기존의 "포괄손익계산서→재무상태표→현금흐름표" 순서로 재무제표를 활용하는 재무분석은 현금유출·입 없는 손익, 회계기준의 재량권 확대 등에 따라 기업의 성과평가나 미래예측지표로서 신뢰성이 낮아지고 있습니다.
이에 따라, 서울경제신문은 현재의 현금흐름과 미래의 현금창출능력을 기준으로 기업을 평가하고자 '계속기업보고서'라는 새로운 기준을 제시합니다.